SKC, 동박 제조사 KCFT 주식대금 7일 완납하고 인수 마무리 예정

강용규 기자
2020-01-06 10:49:28
0
SKC가 동박 제조사 KCFT의 인수를 곧 마무리한다.

SKC는 7일 KCFT의 주식대금을 완납하고 인수절차를 마무리한다고 6일 밝혔다.
SKC, 동박 제조사 KCFT 주식대금 7일 완납하고 인수 마무리 예정

▲ 이완재 SKC 대표이사 사장.


인수작업을 마무리하면 KCFT는 SKC의 손자회사가 된다.

SKC는 KCFT 인수로 미래 성장동력인 모빌리티사업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동박은 구리를 얇게 만든 막으로 전기차배터리 등으로 활용되는 2차전지 리튬이온배터리의 핵심 소재다. 

KCFT는 지난해 10월 독자 기술력으로 세계에서 가장 얇은 4㎛(마이크로미터) 두께의 초극박 동박을 1.4m의 광폭으로 세계 최장 길이인 30km 길이의 롤로 양산하기 시작하는 등 기술력이 뛰어난 동박 제조사로 평가받는다.

동박이 얇으면 얇을수록 배터리 경량화와 고용량화에 유리하다.

SKC는 40년 동안 키워 온 필름 제조기술을 KCFT에 더해 더 얇고 품질이 뛰어난 동박을 생산하겠다는 목표를 설정했다.

동박 생산능력도 확대한다.

글로벌시장에서 전기차 등 배터리 수요가 급증해 동박 수요는 이미 공급을 웃돌고 있다. 이에 SKC는 현재 연 3만 톤 수준인 KCFT의 동박 생산량을 2025년 4배 이상으로 늘린다는 계획을 세웠다.

이와 함께 KCFT의 글로벌 진출도 검토한다. 배터리 생산공장들이 위치한 미국, 유럽, 중국 등 지역에 현지 생산기지를 세우면 고객사에 요청의 더욱 빠르게 대응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미 해당 지역에 SKC 생산시설의 여유부지가 있어 거점 마련은 어렵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SKC는 설명했다.

SKC 관계자는 “그동안 모빌리티, 반도체, 디스플레이, 친환경을 중심으로 딥 체인지 노력을 계속해왔다”며 “KCFT와 함께 모빌리티사업을 확대하고 국내 소재산업 경쟁력을 끌어올리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SKC, 신소재 기술 공모플랫폼 ‘스타트업 플러스’ 3기 모집
  2. [오늘Who] 김준 다급해져, LG화학에 SK이노베이션 화해 손 내밀까
  3. LG화학 주가 초반 오르고 SK이노베이션은 떨어져, 미국 판결 여파
  4. LG화학 목표주가 상향, “전기차배터리 성장 고려해 기업가치 재평가”
  5. 삼성SDI 목표주가 높아져, "전기차배터리 매출 증가세 가팔라"
  6. 우리금융, 과점주주와 연합해 푸르덴셜생명 놓고 KB금융과 다투나
  7. [Who Is ?]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8. 한라 수익성 회복 성과 낸 이석민, 올해는 비건설 강화에 힘실어
  9. 대구 코로나19 확산에 미래통합당도 추경 요구, 홍남기 태도 바꾸나
  10. 셀트리온 사외이사에 시민운동가도, 서정진 다양성과 투명성 원하다
TOP

인기기사

  1. 1 GS건설, 코로나19 접촉의심자 나와 일부 직원 재택근무 조치
  2. 2 삼성중공업 올해 들어 아직 수주실적 없어, 그래도 남준우는 느긋하다
  3. 3 정호영 너무 답답하다, 코로나19로 LG디스플레이 중국공장 가동 지연
  4. 4 [Who Is ?]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
  5. 5 [Who Is ?]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