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환, SK브로드밴드 신년사에서 "미디어플랫폼 1위 돼야"

김지효 기자
2020-01-02 17:36:40
0
최진환 SK브로드밴드 대표이사 사장이 미디어플랫폼 1위 사업자가 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최 사장은 2일 서울시 중구 SK브로드밴드 본사에서 열린 ‘2020년 시무식’에서 "유료방송시장 재편이 마무리되면 빠른 시간 안에 미디어플랫폼 1위 사업자가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최진환, SK브로드밴드 신년사에서 "미디어플랫폼 1위 돼야"

▲ 최진환 SK브로드밴드 대표이사 사장.


1위 사업자가 되기 위해서는 본질에 집중해야 한다고 봤다. 

최 사장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무엇보다 본질에 집중해야 한다"며 “인터넷TV(IPTV) 서비스의 콘텐츠와 사용자환경(UI), 사용자경험(UX), 마케팅 등 모두 고객과 관련한 이해가 핵심이 돼야한다”고 덧붙였다.

SK텔레콤 계열사들과 제휴가 미디어플랫폼 1위가 되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여전히 TV는 가장 강력한 매체로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SK브로드밴드는 더 강력한 사업모델과 역량을 지닌 회사”라며 “SK텔레콤과 시너지를 낼 수 있다는 점은 우리에게 큰 장점이며 웨이브를 중심으로 전개할 콘텐츠 시너지와 SK그룹의 정보통신기술(ICT) 계열사들과 제휴를 통한 네트워크 확장은 우리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 사장은 공유와 공감, 관심과 배려가 기업문화에서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다함께 회사를 행복한 공동체로 만들어나가자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5G장비에서 화웨이에 밀리는 삼성전자, 미국에서 교두보 확보 절실
  2. 화웨이, 새 접는 스마트폰 내구성 내세워 삼성전자에 정면 도전
  3. 삼성전자, 스마트폰 생산기지 베트남도 코로나19 영향받을까 ‘긴장’
  4. SK텔레콤 KT 인공지능 동맹 구축 경쟁, 박정호 구현모 먼저 성과낼까
  5. 극자외선 노광장비 쟁탈전 치열, 삼성전자 공정 확대로 발등에 불
  6. 삼성디스플레이, 초박형유리로 접는 스마트폰도 스타일러스펜 열다
  7. 국민연금 수탁자책임전문위, 한진칼 대림산업 두고 어떤 결정할까
  8. 문종구 삼표시멘트 맡아 1년 만에 이익 회복, 올해도 업황과 싸운다
  9. 인천공항공사, 코로나19 신음하는 인천공항 면세점 임대료 깎아줄까
  10. 정재훈, 원전 월성1호기 조기폐쇄 관련 감사원 감사 길어져 '답답'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Who Is ?] 박동욱 현대건설 대표이사 사장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5. 5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