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하, SKC&C 신년사에서 "디지털 중심의 비즈니스모델 혁신해야"

김지효 기자
2020-01-02 12:44:42
0
박성하 SK C&C부문 대표이사 사장이 그룹의 근본적 변화(딥 체인지)에 발맞춰 디지털 중심의 비즈니스모델 혁신과 국내외 선도 기업들과 협업을 강화하자고 강조했다.

박 사장은 2일 신년사에서 “그룹의 딥 체인지 2020에 발맞춰 SKC&C도 새로운 SK경영관리체계(SKMS)를 실천하고 행복경영 실행을 위해 힘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박성하, SKC&C 신년사에서 "디지털 중심의 비즈니스모델 혁신해야"

▲ 박성하 SKC&C 대표이사 사장.


이를 위해 △회사 비전과 정체성 구체화 △국내외 기업들과 협업 강화 △구성원 주도의 행복경영 등 세 가지 방안을 제시했다.

가장 먼저 회사의 가치를 인정받기 위해 비전과 회사 정체성 구체화를 추진하자고 강조했다.

박 사장은 “회사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서는 수익구조도 개선해야하지만 무엇보다도 회사의 성장 잠재력을 높이기 위한 디지털 중심의 비즈니스모델 혁신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비즈니스모델 혁신을 위해서 사회적가치를 적극적으로 추구하고 비즈니스모델 혁신을 통해 회사의 성장뿐만 아니라 구성원의 성장을 도모하겠다고 덧붙였다.

산업들 사이의 융·복합이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는 환경에서 국내외 선도기업들과 협업도 강화한다.

박 사장은 융·복합환경에서는 산업별 선도기업들이 보유한 핵심역량을 기반으로 한 상호 협력이 더욱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구성원이 주도하는 행복경영도 본격적으로 실천한다. 

박 사장은 "구성원의 주도적이고 자발적 참여를 통해 행복을 만들고 일하는 방식의 혁신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활기 넘치고 실행을 중시하는 조직으로 변하자는 목표를 걸고 이를 위해 네 가지 실천 방안을 제시하고 이를 실천하겠다고 약속했다.

네 가지 실천 방안으로는 △성장을 위한 자기주도적 역량개발 지원 △삶과 일의 균형을 위한 환경 조성 △소그룹 미팅 활성화 △총괄·부문장 중심의 자율책임경영 정착 등을 제시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오늘Who] SK 코로나19 대응 재택근무, 최태원 행복경영이 동력
  2. SK그룹 경영헌장 SKMS에 '행복경영' 담아, 최태원 "나침반 삼는다"
  3. 화웨이, 새 접는 스마트폰 내구성 내세워 삼성전자에 정면 도전
  4. 삼성전자, 스마트폰 생산기지 베트남도 코로나19 영향받을까 ‘긴장’
  5. SK텔레콤 KT 인공지능 동맹 구축 경쟁, 박정호 구현모 먼저 성과낼까
  6. 극자외선 노광장비 쟁탈전 치열, 삼성전자 공정 확대로 발등에 불
  7. 삼성디스플레이, 초박형유리로 접는 스마트폰도 스타일러스펜 열다
  8. 국민연금 수탁자책임전문위, 한진칼 대림산업 두고 어떤 결정할까
  9. 문종구 삼표시멘트 맡아 1년 만에 이익 회복, 올해도 업황과 싸운다
  10. 인천공항공사, 코로나19 신음하는 인천공항 면세점 임대료 깎아줄까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Who Is ?] 박동욱 현대건설 대표이사 사장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5. 5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