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온시스템 목표주가 하향, "내년 영업이익 전망치 낮아져"

이한재 기자
2019-12-30 08:30:14
0
한온시스템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한온시스템은 비전통고객의 매출 증가율 하락 등으로 4분기 시장의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실적을 낼 것으로 예상됐다.
 
한온시스템 목표주가 하향, "내년 영업이익 전망치 낮아져"

▲ 손정원 한온시스템 대표집행임원.


강성진 KB증권 연구원은 30일 한온시스템의 목표주가를 기존 1만5천 원에서 1만4500원으로 3.3% 낮춰 잡았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한온시스템 주가는 직전 거래일인 27일 1만1250원에 거래를 마쳤다.

강 연구원은 “한온시스템의 2019년 4분기와 2020년 영업이익 전망치를 기존보다 각각 11.5%, 10.8% 하향 조정하며 목표주가를 낮췄다”고 설명했다.

한온시스템은 4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1조9천억 원, 영업이익 144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8년 4분기보다 매출은 20.6% 늘지만 영업이익은 7.5% 줄어드는 것이다.

강 연구원은 “한온시스템의 4분기 영업이익 전망치는 KB증권의 기존 전망치 및 시장 컨센서스를 각각 11.5%, 19.8% 하회하는 수준”이라며 “현대차그룹과 포드그룹을 제외한 비전통고객을 향한 매출 증가율 하락 등이 4분기 실적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바라봤다.

강 연구원은 비전통고객을 향한 매출 증가율 가정치를 기존 82%에서 67%로 낮춰 잡았다.

여전히 빠른 성장세지만 마그나인터내셔널 유압제어사업부(FP&C) 인수 등에 따른 포트폴리오 변경이 매출에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됐다.

한온시스템의 투자요인으로는 개선이 기대되는 현금흐름과 피인수합병(M&A) 가능성 등이 꼽혔다.

강 연구원은 “한온시스템은 포르투갈과 중국 공장 완공으로 2020년부터 투자금 회수 사이클이 시작돼 현금흐름이 개선될 것”이라며 “1대주주, 2대주주 사이의 계약내용을 두고 판단할 때 2020년부터는 피인수합병 관련 이슈가 부각될 수 있다”고 바라봤다.

한온시스템의 1대주주는 지분 50.5%를 보유한 사모펀드인 한앤컴퍼니의 특수목적법인(SPC)인 한앤코오토홀딩스, 2대주주는 지분 19.5%를 보유한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민수사업 타격 예상"
  2. 오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코로나19에도 중국에서 높은 성장세"
  3. 서울바이오시스 서울반도체 주가 급등 지속, 코로나19 살균기술 부각
  4. SK디스커버리 주가 13%대 급등, SK도 올랐지만 그룹주 방향 못 잡아
  5. 동원F&B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식자재와 단체급식 매출 타격"
  6. 신세계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 경기침체로 1분기 실적부진"
  7. 롯데주 엇갈려, 롯데지주 2%대 하락 롯데제과는 5%대 상승
  8. 현대에너지솔루션 주가 5%대 하락, 현대중공업그룹주 대체로 떨어져
  9. 금융주 하락, KB금융 우리금융 신한금융 하나금융 다 내려
  10. LG화학 주식 매수의견 유지, "석유화학부문 실적개선 가능성 높아"
TOP

인기기사

  1. 1 정부, 재난지원금 지급기준을 3월 건강보험료로 삼기로 결정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코로나19로 미국에서 재고확보 수요 늘어 긍정적
  3. 3 정당 지지율 민주당 41%, 통합당 23%로 격차 더 벌어져
  4. 4 랩지노믹스 주가 장중 급등, 코로나19 진단키트를 미국에 공급
  5. 5 [Who Is ?]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