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칼과 대한항공 우선주 주가 동반급락, 차익실현 욕구 거세져

조장우 기자
2019-12-26 16:11:23
0
한진칼 우선주 주가가 하락했다. 

26일 한진칼 우선주 주가는 직전 거래일인 24일보다 17.16% 내린 5만700원에 장을 마감했다.
 
한진칼과 대한항공 우선주 주가 동반급락, 차익실현 욕구 거세져

▲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한진칼 우선주 주식은 이날 모두 64만7746주 거래됐으며 거래대금은 361억3600만 원이었다.

기관은 1980주를 순매도했고 외국인은 502주를 순매수했다.

한진칼 주가도 직전 거래일보다 9.79% 하락한 3만8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대한항공 우선주 주가는 직전 거래일보다 22.5% 내린 1만8600원에 거래를 끝냈고 대한항공 주가도 0.36% 하락한 2만7900원에 장을 마감했다.

한진칼과 대한항공 우선주 주가가 급락한 것은 최근 경영권 분쟁 기대감에 주가가 대거 오르면서 차익실현 욕구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한진칼 주가가 하락한 것은 26일이 주주명부 폐쇄기간 만료여서 어떤 주주도 단기간에 의결권을 확대할 시간적 여력이 없다는 시장의 판단도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주주명부 폐쇄란 주주총회를 앞두고 의결권 행사, 이익 배당 및 기타권리를 행사할 수 있는 권리를 확정하기 위해 주주명부 기재사항의 변경을 정지하는 것을 말한다.

2020년 3월 한진칼 주주총회에서 주주로서 권리를 행사하려면 26일까지 주식을 사야 한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수출입은행 대한항공 자금지원안 의결, 산업은행은 26일 확정
  2. 항공여행주 다 올라, 제주항공 9%대 대한항공 모두투어 8%대 뛰어
  3. 한진칼,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에게 대한항공 신주를 담보로 제공
  4. 5G스마트폰 승부 LG전자, 벨벳 비싸다는 해외반응에 가격책정 부담
  5. 박정국, 코로나19에 현대모비스의 중국 현대차 의존 벗기 의지 더 다져
  6. [채널Who] 전국구 BNK금융 가는 김지완, 증권 잘 아는 노련함이 무기
  7. 미래에셋대우 상장주관 명성회복, 최현만 '젊은 피' 앞세운 공격의 성과
  8. [오늘Who] 이성구, 안트로젠 당뇨병성 족부궤양 치료제 고비 남았다
  9. 강원랜드 코로나19에 문닫자 지역 썰렁, 특별법 연장없는 두려움 커져
  10. "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 상승 가능", 신제품 출시로 실적 고성장세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스마트폰 부활 위해 이연모 필두로 피처폰 영광의 주역 모이다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3. 3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양회 뒤 경기부양책에 강한 실적회복 기대 품다
  4. 4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5. 5 두산밥캣 코로나19에 매각설까지, 박성철 재연임 출발부터 내우외환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