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파생결합펀드 손실 배상 시작, 지성규 "고객보호 최선"

고두형 기자
2019-12-26 11:57:46
0
KEB하나은행이 고객보호에 책임있는 자세를 보여주기 위해 파생결합펀드 손실사태와 관련한 배상절차를 시작한다. 

KEB하나은행은 26일 오전 이사회에서 금융감독원 금융분쟁조정위원회의 파생결합펀드(DLF) 분쟁조정 결정을 모두 받아들이고 배상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KEB하나은행 파생결합펀드 손실 배상 시작, 지성규 "고객보호 최선"

지성규 KEB하나은행장.


지성규 행장은 “펀드 투자 손실로 큰 고통과 어려움을 겪는 고객에게 진심으로 송구하다”며 “금감원 분쟁조정위원회 결정에 따른 신속한 배상으로 책임 있는 자세를 보여주고 고객 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KEB하나은행은 금감원 금융분쟁조정위원회에 상정된 피해사례 3건 가운데 분쟁조정 결정을 받아들인 고객부터 배상절차를 진행하기로 했다.  

KEB하나은행은 금감원에 접수된 민원과 펀드 해지(환매)로 손실이 확정된 사안도 사실관계를 빠르게 파악해 금융분쟁조정위원회 배상기준 및 배상절차에 따라 신속하게 배상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KEB하나은행은 해외 금리연계형 파생결합펀드(DLF) 투자손실 분쟁의 자율조정을 위해 외부전문가로만 구성된 ‘파생결합펀드 배상위원회’를 설치한다.

배상위원회는 학계, 법조계, 시민단체 등 외부 전문가 5명으로 꾸려진다. 자율조정 진행 과정에서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공정하고 신속하게 배상절차가 이루어지도록 지원한다.

KEB하나은행은 금융위원회의 ‘고위험 금융상품 투자자 보호 강화를 위한 종합 개선방안’에 따라 제도, 규정 및 시스템을 정비하고 투자상품 판매직원의 역량을 강화하는 등 고위험(고난도) 투자상품을 판매할 때 발생하는 위험을 철저하게 관리하기로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파생결합펀드 피해자대책위 "금융위의 은행 과태료 경감은 봐주기"
  2. [Who Is ?] 지성규 하나은행 은행장
  3. 하나은행, 수출기업 지원 위한 '수출e-구매론'을 은행 최초로 내놔
  4. 금감원, 라임자산운용 관련 신한금융투자 우리은행 하나은행 조사
  5. 하나은행, 스마트폰뱅킹앱 '글로벌원큐'를 홍콩에도 선보여
  6. 하나금융경영연구소 "코로나19가 국내 산업에 사스 이상 충격"
  7. 하나은행, 서울 및 경기 신용보증재단과 모바일 보증부대출 개발 협력
  8. [오늘Who] 우리은행장 최종후보 권광석, 결단력과 소통능력 선택받아
  9. 신세계 현대백화점 CJ 실적 꺾여도 배당은 확대, 오너들도 반가운 일
  10. 삼성디스플레이, 초박형유리로 접는 스마트폰도 스타일러스펜 열다
TOP

인기기사

  1. 1 GS건설, 코로나19 접촉의심자 나와 일부 직원 재택근무 조치
  2. 2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캐나다 호주 해양일감 외나무다리 수주전
  3. 3 에너토크 비에이치아이 보성파워텍 주가 초반 급등, 원전 수출 수혜
  4. 4 정호영 너무 답답하다, 코로나19로 LG디스플레이 중국공장 가동 지연
  5. 5 [Who Is ?]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