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칼, 한진 보유 자사주 17만 주 사들여 지배력 강화

최석철 기자
2019-12-20 17:55:42
0
한진칼이 한진에서 보유한 자사주 17만1208주를 52억500만 원에 모두 사들였다.

한진칼은 20일 계열사 지배력을 강화하기 위해 한진에서 들고 있던 자사주 17만1208주를 시간외 대량매매 방식으로 사들였다고 밝혔다.
 
한진칼, 한진 보유 자사주 17만 주 사들여 지배력 강화

▲ 한진칼 기업로고.


20일 한진 종가인 1주당 3만400원에 사들였으며 전체 거래대금은 52억500만 원이다.

거래가 끝난 뒤 한진이 보유한 자사주는 2주만 남았으며 한진칼이 보유한 한진 지분율은 22.19%에서 23.62%로 높아졌다.

한진은 “투자재원 확보 및 재무구조 개선을 위한 거래”라며 “회사 경영상 목적달성 및 투자자의 납입능력 등을 고려하여 주식 처분 대상자를 최종 선정했다”고 말했다.

한진 주주 구성을 살펴보면 한진칼이 23.62%로 최대주주이며 10월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의 지분을 사들인 GS홈쇼핑이 6.87%로 2대주주다.

이 밖에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조현민 한진칼 전무,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등 오너일가가 각각 0.03% 보유하고 있고 정석인하학원이 지분 3.97%를 들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진, 실종아동 모습을 택배 테이프에 새겨 캠페인에 참여
  2. 한진, 재무구조 개선 위해 부산 범일동 부지 매각하기로
  3. 수출입은행 대한항공 자금지원안 의결, 산업은행은 26일 확정
  4. 한진칼,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에게 대한항공 신주를 담보로 제공
  5. 공정위, 철강재 운송용역 입찰담합한 한진 삼일 동방 3곳에 과징금
  6. 파생상품 홍역 하나은행, 디스커버리펀드 환매중단에 선제적 보상하나
  7. 롯데건설 도시정비사업 1위 달려, 현대건설 한남3구역 수주 더욱 절실
  8. 한국감정원, 한국부동산원 이름 바꿔도 공시가격 논란은 계속 부담
  9. [채널Who] 노량진 뉴타운이 뜨겁다, 투자할 때 이것만은 알아야
  10. 현대카드 올해 안 상장 추진, 정태영 글로벌 진출로 성장성 증명하나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스마트폰 부활 위해 이연모 필두로 피처폰 영광의 주역 모이다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3. 3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4. 4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양회 뒤 경기부양책에 강한 실적회복 기대 품다
  5. 5 바이오주 방향 못 잡아, 메디톡스 '급락' 인트론바이오 알테오젠 '상승'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