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C코오롱PI, 접는 스마트폰과 5G통신 수혜로 내년 이익 좋아져

강용규 기자
2019-12-20 10:29:30
0
SKC코오롱PI가 접는 스마트폰과 5G통신 확산 추세에 힘입어 2020년 영업이익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20일 “접는 스마트폰과 5G통신에서 SKC코오롱PI의 성장성이 가시화될 것”이라며 “관련 제품 매출이 늘며 수익성도 좋아져 내년이 실적 개선세의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SKC코오롱PI, 접는 스마트폰과 5G통신 수혜로 내년 이익 좋아져

▲ 김태림 SKC코오롱PI 대표이사.


SKC코오롱PI는 삼성전자 접는 스마트폰에 탑재된 유연성 올레드(Flexible OLED)패널에 쓰이는 베이스필름을 공급하고 있다. 베이스필름은 얇은 두께의 폴리이미드 기판을 지지하는 용도로 패널 하단에 부착되는 필름이다.

앞으로 접는 스마트폰이 빠르게 확산된다면 SKC코오롱PI가 공급실적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최대 수혜회사가 될 것으로 전망됐다.

이 연구원은 5G통신의 상용화로 통신장비 및 기기의 전체적 방열 구조가 바뀔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제품에 쓰이는 소재가 바뀔 가능성도 높다고 봤다.

SKC코오롱PI가 생산하는 저유전율 폴리이미드필름이 5G통신 관련 제품들에 채용돼 실적 개선세를 더욱 가속화할 요인으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됐다.

SKC코오롱PI는 2020년 매출 2820억 원, 영업이익 64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올해 실적 전망치보다 매출은 23.6%, 영업이익은 60.1%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5G스마트폰 승부 거는 삼성전자, 중국에 맞서 보급형 가격 책정 고심
  2.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초반 완판행진, “올해 출하량 150만 대 가능”
  3. "삼성전자 하반기 갤럭시폴드2는 8인치로 커지고 S펜 추가될 수도"
  4. LG유플러스, '5G통신 가입의 힘' 실감형 콘텐츠 집중 올해도 이어간다
  5. 박정호, 정부 시민단체 요구에 SK텔레콤 5G통신 저가요금제 결단할까
  6. 삼성전자 작년 5G스마트폰 점유율 43%로 1위, LG전자 10%로 3위
  7. 이통3사 삼성 갤럭시Z플립 판매 시작, 공시지원금 최대 21만 원
  8. [오늘Who] '새 10년' 내건 노태문, 삼성전자 갤럭시 10년을 뭘로 넘나
  9. [Who Is ?] 박윤영 KT 기업부문장 사장
  10. 한라 수익성 회복 성과 낸 이석민, 올해는 비건설 강화에 힘실어
TOP

인기기사

  1. 1 GS건설, 코로나19 접촉의심자 나와 일부 직원 재택근무 조치
  2. 2 삼성중공업 올해 들어 아직 수주실적 없어, 그래도 남준우는 느긋하다
  3. 3 정호영 너무 답답하다, 코로나19로 LG디스플레이 중국공장 가동 지연
  4. 4 [Who Is ?]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
  5. 5 [Who Is ?]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