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생명, 저개발국 신생아 위한 '사랑의 털모자 뜨기' 봉사활동

고두형 기자
2019-12-19 11:02:58
0
하나생명, 저개발국 신생아 위한 '사랑의 털모자 뜨기' 봉사활동

▲ 하나생명 임직원들이 18일 서울 중구 하나생명 본사에서 열린 '사랑의 털모자 뜨기' 강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잇다. <하나생명>

하나생명이 신생아를 위한 털모자 만들기 봉사활동을 8년째 이어가고 있다.

하나생명은 아프리카 세네갈 및 코트디부아르 등 저개발국가 신생아를 살리기 위한 ‘사랑의 털모자 뜨기’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사랑의 털모자 뜨기’ 캠페인은 임직원이 직접 털모자를 만들어 산모와 신생아의 안전한 출산과 건강관리를 지원하는 참여형 기부 봉사활동이다. 신생아 사망률이 높은 국가에 털모자를 보낸다. 

하나생명은 18일 서울 중구 하나생명 본사에서 털모자 뜨기 강좌를 열었다. 

털모자는 인큐베이터 등 값비싼 의료장비를 이용하기 어려운 신생아의 체온을 높여줘 저체온, 감기, 폐렴의 위협으로부터 생명을 지켜줄 수 있다. 

하나생명 임직원들이 만든 털모자는 내년 1월 중순 국제아동권리기관인 세이브더칠드런(Save the children)에 전달된다. 

캠페인에 참여한 박수현 과장은 “내가 직접 만든 모자로 아기의 체온을 높여 저체온으로 생명에 위협을 받는 아이들을 살릴 수 있다고 생각하니 저절로 책임감이 생긴다”며 “사내 봉사활동으로 연말을 의미있게 마무리 할 수 있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하나생명은 사내 봉사동호회인 ‘더하기하나’를 중심으로 ‘사랑의 털모자 뜨기’ 봉사활동을 8년째 진행하고 있다. 기부와 봉사활동을 통해 하나금융그룹의 그룹 미션인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순이익 부진으로 신음하는 보험사들, 금융지주는 왜 눈독 들일까
  2. 한국투자증권, 태광실업 상장 미뤄져 CJ헬스케어 상장 흥행 절실하다
  3. 미래에셋대우,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주관 따내 자존심 회복할까
  4. '윤종원체제' 마지막 퍼즐, IBK기업은행 전무 놓고 김성태 최현숙 경쟁
  5. 삼성생명 순이익 7년 만에 1조 이하, 전영묵 순이익 회복 팔 걷어붙여
  6. 푸르덴셜생명 몸값 뛰나, 우리금융지주 과점주주 푸본생명도 뛴다
  7. 손태승, 금감원 중징계 가처분신청으로 우리금융 회장 연임 가닥 잡나
  8. [오늘Who] 김정태, 더케이손해보험에 하나금융 디지털 실력 보여줄까
  9. 국민연금 수탁자책임전문위, 한진칼 대림산업 두고 어떤 결정할까
  10. 문종구 삼표시멘트 맡아 1년 만에 이익 회복, 올해도 업황과 싸운다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Who Is ?] 박동욱 현대건설 대표이사 사장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5. 5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