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지지율 50%에 육박, 다음 정치지도자 호감도 1위는 이낙연

류근영 기자
2019-12-13 17:02:05
0
문재인 지지율 50%에 육박, 다음 정치지도자 호감도 1위는 이낙연

▲ 한국갤럽이 13일 발표한 문재인 대통령 직무 수행 평가 결과.<한국갤럽>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49%로 오르며 긍정평가와 부정평가 격차가 더 벌어졌다.

여론 조사기관 한국갤럽이 13일 내놓은 ‘12월 2주차 문 대통령의 대통령 직무 수행 평가(주중 집계)’에 따르면 응답자의 49%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

전주 조사보다 1%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2%포인트 내린 43%로 조사됐다.

전주에 4개월 만에 긍정평가가 부정평가를 앞지른 뒤 격차가 더 벌어진 것이다.

대통령 직무 수행을 놓고 긍정적으로 평가한 이유로는 '외교 잘함(18%)‘, '최선을 다함/열심히 한다(9%)', '복지 확대(8%)’, '전반적으로 잘한다(6%)', '소통 잘한다(6%)' 등이 꼽혔다.

부정적으로 평가한 이유는 ‘경제/민생 문제 해결 부족(31%)’, ‘전반적으로 부족하다(13%)’, ‘인사 문제(5%)’, ‘북한 관계 치중/친북 성향(5%)’, ‘외교 문제(5%)’ 순으로 나타났다.

다음 정치 지도자 호감도 조사에서는 이낙연 국무총리 가장 많은 호감을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갤럽은 다음 정치 지도자 선호도 조사에서 5% 이상의 지지를 받는 인물 7명을 두고 각각 호감 여부를 물은 결과 응답자의 50%가 이 총리에게 ‘호감이 간다’고 응답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 총리는 유일하게 비호감 응답(33%)보다 호감 응답을 더 많이 받은 것으로도 나타났다.

2위는 심상정 정의당 대표로 39%의 호감도(비호감도 45%)를 보였다.

뒤를 이어 박원순 서울시장(호감도 32%, 비호감도 53%), 이재명 경기도지사(호감도 29%, 비호감도 55%),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호감도 23%, 비호감도 59%),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호감도 18%, 비호감도 67%),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호감도 17%, 비호감도 69%) 등 순서인 것으로 조사됐다.

정당 지지율을 살펴보면 더불어민주당은 42%로 지난주보다 2%포인트 올랐다. 자유한국당은 20%로 1%포인트 떨어졌다.

정의당의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2%포인트 내린 8%, 바른미래당의 지지율은 1%포인트 하락한 5%로 조사됐다. 민주평화당의 지지율은 0.1%포인트 오른 0.5%, 우리공화당의 지지율은 0.2% 내린 0.2%로 집계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한국갤럽 자체 조사로 10일부터 12일까지 사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6528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적으로 1001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갤럽 홈페이지(https://www.gallup.co.kr/)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민주당 지지율 40%대 회복, 한국당은 32.1%로 소폭 하락
  2. 문재인 지지율 47%로 올라, 청해부대 파병 놓고 ‘잘한 결정’ 우세
  3. 총선판으로 돌아온 안철수, 총선 뒤 정계개편 추진할 힘 만들 수 있나
  4. 충남 천안갑 초박빙, 민주당 이규희 19.1% 한국당 이정만 17.4%
  5. 민주당 김종민, 충남 논산계룡금산에서 한국당 후보 따돌리고 선두
  6. 한국당 심재철, 안양 동안을에 민주당 이재정에게 오차범위에서 열세
  7. 문재인 지지율 45.3%로 떨어져, 모든 이념층에서 긍정평가 하락
  8. [Who Is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9.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10. 기아차 미국에 레저용 차량 줄줄이 투입, 박한우 수익성 개선에 탄력
TOP

인기기사

  1. 1 정세균 이광재 김부겸 김두관, 총선 뒤 대선주자 이낙연 대항마 되나
  2. 2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3. 3 [Who Is ?] 윤여철 현대자동차 정책개발담당 부회장
  4. 4 [Who Is ?]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대표이사 회장
  5. 5 지역난방공사, '남는 열' 거래계약 맺어 에너지 효율 높인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