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올해 상반기 유료방송 합산 점유율 31.31%로 1위 지켜

김지효 기자
2019-12-12 17:54:50
0
KT가 유료방송시장 점유율 1위를 지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2일 종합유선방송(SO), 위성방송, 인터넷TV(IPTV) 등 유료방송의 2019년 상반기 시장 점유율 산정결과를 발표했다. 
 
KT, 올해 상반기 유료방송 합산 점유율 31.31%로 1위 지켜

▲ 황창규 KT 대표이사 회장.


KT와 KT스카이라이프는 2019년 상반기 평균 가입자 수 1034만 명을 확보하며 유료방송시장 1위를 차지했다. 가입자가 지난해 하반기 1010만 명에서 24만 명 늘었다.

합산 점유율은 31.31%로 지난해 하반기 점유율(31.07%)보다 0.24%포인트 상승했다.

KT 계열에 이어 CJ헬로 인수를 추진하고 있는 LG유플러스가 2위를 차지했다. CJ헬로와 LG유플러스의 가입자 수를 더하면 816만 명, 시장 점유율은 24.72%로 나타났다. 

3위는 티브로드와 합병을 추진하고 있는 SK브로드밴드로 집계됐다. SK브로드밴드와 티브로드의 가입자 수를 더하면 793만 명으로 시장 점유율 24.03%를 차지했다. 
 
각 사업자별로 살펴보면 KT의 가입자 수가 가장 많았다. KT는 가입자 수 708만 명을 확보하며 시장 점유율 21.44%를 기록했다. 

이어 SK브로드밴드 485만 명(점유율 14.7%), LG유플러스 411만 명(점유율 12.44%), CJ헬로 405만 명(점유율 12.28%), KT스카이라이프 326만 명(점유율 9.87%), 티브로드 308만 명(점유율 9.33%)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2019년 상반기 평균 전체 유료방송 가입자 수는 3303만4309명으로 2018년 하반기보다 54만 명 증가했다. 

2019년 상반기 기준 매체별 6개월 동안 평균 가입자 수는 IPTV가 1604만7139명으로 시장 점유율 48.58%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케이블회사(SO) 가입자 수는 1372만5885명(41.55%)였고, 위성방송은 326만1285명(9.87%)를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LG화학 주가 3%대 올라, LG전자 LG상사 LG생활건강은 2%대 하락
  2. 시민단체, KT 배임혐의로 황창규를 검찰에 고발
  3. KT, 세계은행과 협력해 개발도상국 보건역량 발전 지원
  4.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갤럭시S20 사전예약 프로모션 '색깔 경쟁'
  5. LG유플러스, 인텔과 윈스 함께 5G통신망 보안 강화 기술 개발 마쳐
  6. 송구영 LG헬로비전 지역사업장 돌아, "지역 밀착 경쟁력이 강점"
  7. [Who Is ?] 박윤영 KT 기업부문장 사장
  8. [Who Is ?] 권영수 LG 대표이사 부회장
  9. BC카드 대표에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장 지내
  10. 국민연금 수탁자책임전문위, 한진칼 대림산업 두고 어떤 결정할까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Who Is ?] 박동욱 현대건설 대표이사 사장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5. 5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