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삼호중공업, 에이치라인해운 LNG운반선 1척 2268억 규모 수주

남희헌 기자
2019-12-06 14:55:23
0
현대삼호중공업이 국내 해운사에서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1척을 수주했다.

한국조선해양은 자회사인 현대삼호중공업이 5일 에이치라인해운과 17만4천CBM급 LNG운반선 1척의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현대삼호중공업, 에이치라인해운 LNG운반선 1척 2268억 규모 수주

▲ 현대삼호중공업이 건조한 LNG운반선. <현대삼호중공업>


계약금액은 총 2268억 원이다.

현대삼호중공업이 2018년 낸 매출의 8.7%에 해당한다.

현대삼호중공업은 2022년 6월15일까지 이 선박을 건조해 에이치라인해운에 넘기기로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해외언론 “엑슨모빌, 삼성중공업에 LNG운반선 최대 14척 발주 준비”
  2. 현대미포조선, 영국 선급과 새 화물창 적용한 LNG운반선 개발 추진
  3. 남준우, 삼성중공업의 쉘 LNG추진선 12척 수주 위해 공격 앞으로
  4. 삼성중공업 주식 매수의견 유지, "LNG선 건조 늘어 흑자전환 가능"
  5. 현대미포조선, MR탱커 발주 호황기 맞아 수주 늘릴 기대 부풀어
  6. 삼성중공업, 글로벌 원유 생산 타고 중대형 액체화물운반선 수주 가능
  7. 시장 없는 천안시, 천안역 중심의 원도심 재개발은 '이상무'
  8. 인천 항만과 철도인프라 개발 호재, 박남춘 경제 르네상스 기대 품어
  9. 평택시장 정장선, 서평택 개발로 동평택 치우친 불균형 바로잡기 집중
  10. 서울 구청장 지낸 이해식 김영배, 민주당 현역의원에게 거센 공천 도전
TOP

인기기사

  1. 1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퇴직 대상자에게 통보 끝내
  2. 2 [Who Is ?]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3. 3 [Who Is ?]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
  4. 4 제일바이오 주가 급등, '중국 폐렴' 확산에 방역 관련주 강세
  5. 5 문재인 지지율 45%로 떨어져, 50대와 60대 이상에서 부정평가 우세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