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두산메카텍 지분 전량을 두산중공업에 현물출자하기로

남희헌 기자
2019-12-05 18:05:28
0
두산중공업이 두산의 두산메카텍 지분 전부를 현물로 출자받는 방식으로 유상증자를 진행한다.

두산은 5일 이사회를 열고 100% 자회사인 두산메카텍의 지분 전량을 두산중공업에 현물출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거래도 이날 이뤄졌다.
 
두산, 두산메카텍 지분 전량을 두산중공업에 현물출자하기로

▲ 박지원 두산중공업 대표이사 회장.


두산은 “두산메카텍 주식을 전량 두산중공업에 현물출자하고 두산중공업의 유상증자 신주를 교부받기로 한 것으로 실제 현금이 유출되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두산이 두산중공업에게 넘기기로 한 두산메카텍 주식은 모두 394만4020주다.

두산은 두산메카텍 지분 2382억 원 규모를 두산중공업에게 넘기는 대신 두산중공업의 신주를 받게 된다.

유상증자가 끝나면 두산의 두산중공업 지분율은 기존 32.3%에서 43.82%로 10%포인트 이상 높아진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국민연금 HDC현대산업개발 주식 계속 매도, 지분 10% 밑으로 줄어
  2. 동양네트웍스 주가 초반 급등, 유상증자 120억 규모 결정의 영향
  3. 크로바하이텍, 제3자배정 유상증자 10억 규모 결정 철회
  4. 한국전자인증 독일법인 유상증자에 101억 넣어, "인공지능 연구자금"
  5. HDC현대산업개발 증자 성공할까, 아시아나항공 인수 평가 첫 시험대
  6. HDC현대산업개발 주가 장중 52주 신저가, 유상증자 4천억 결정 여파
  7. HDC현대산업개발 목표주가 하향, "유상증자로 주식 희석효과 예상"
  8. [오늘Who] 심성훈 케이뱅크 대표 임기 연장, 자본확충 하면 연임 가능
  9. 시장 없는 천안시, 천안역 중심의 원도심 재개발은 '이상무'
  10. 인천 항만과 철도인프라 개발 호재, 박남춘 경제 르네상스 기대 품어
TOP

인기기사

  1. 1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퇴직 대상자에게 통보 끝내
  2. 2 [Who Is ?]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3. 3 [Who Is ?]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
  4. 4 제일바이오 주가 급등, '중국 폐렴' 확산에 방역 관련주 강세
  5. 5 문재인 지지율 45%로 떨어져, 50대와 60대 이상에서 부정평가 우세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