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에어로스페이스 주가 상승 전망”, 내년 모든 사업 실적 늘어

조충희 기자
2019-12-04 08:45:19
0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주가가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2020년 항공기와 방산, 보안사업부문에서 실적과 수주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주가 상승 전망”, 내년 모든 사업 실적 늘어

▲ 신현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대표이사.


이상현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4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목표주가를 5만2천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주가는 3일 3만79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 연구원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항공기산업에서 국제공동개발(RSP)로 항공기엔진 제조기업들과 투자파트너 관계를 맺으면서 업계 위상과 입지가 확대됐다”며 “항공기엔진의 고온부에 사용되는 부품을 롤스로이스와 제너럴일렉트릭(GE) 등에 납품해 2020년 영업이익이 30%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롤스로이스로부터 1조 원, 제너럴일렉트릭로부터 3500억 원 규모의 계약을 따낸 것으로 알려졌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4분기부터 베트남 공장을 본격 가동하면서 원가를 절감하는 효과를 누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북미 항공기부품 자회사인 이닥(EDAC) 실적이 반영되는 점도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실적에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방산부문에서는 2020년 4300억 원대 수출실적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보다 13.1% 증가하는 것이다.

보안부문은 수익성이 높은 B2B(기업 사이 거래)에 집중한 효과가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게다가 북미를 중심으로 중국산 보안제품이 제한되면서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반사이익을 볼 것으로 전망됐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6조158억 원, 영업이익 2248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됐다. 2019년 실적 추정치보다 매출은 10%, 영업이익은 30% 증가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충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SK텔레콤, 현관문 앞 보안을 스마트폰으로 확인하는 서비스 내놔
  2. 금호산업, 아시아나항공 매각으로 4분기 순이익 흑자전환한 듯
  3. 공공기관 대졸신입 평균연봉 3669만 원, 대구경북과학기술원이 최고
  4. 대한항공, 항공화물 물동량 늘어 하반기부터 실적반등 가능
  5. 오리온, 중국과 베트남에서 신제품 출시로 매출 가파른 증가 예상
  6. 코스피 코스닥 동반상승 출발, 한진칼우 한국화장품 프로스테믹스 급등
  7. HDC현대산업개발 목표주가 하향, "유상증자로 주식 희석효과 예상"
  8. [오늘Who] 뚝심 센 권홍사, 한진칼 경영참여로 무얼 원할까 시선집중
  9. [Who Is ?]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10. 옥경석, 한화에 영입된 이유를 방산부문 올해 실적으로 보여줄 각오
TOP

인기기사

  1. 1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퇴직 대상자에게 통보 끝내
  2. 2 [Who Is ?]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3. 3 [Who Is ?]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
  4. 4 제일바이오 주가 급등, '중국 폐렴' 확산에 방역 관련주 강세
  5. 5 문재인 지지율 45%로 떨어져, 50대와 60대 이상에서 부정평가 우세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