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티구안’ ‘지프 체로키’ ‘푸조 5008’ 포함 1만2천여 대 리콜

차화영 기자
2019-12-02 10:29:38
0
폭스바겐 티구안, 지프 체로키, 푸조 5008 등 1만2천여 대가 리콜된다. 

국토교통부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FCA코리아, 한불모터스, 포르쉐코리아 등이 수입 판매한 16개 차종 1만2053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 시정조치(리콜)한다고 2일 밝혔다. 
 
‘폭스바겐 티구안’ ‘지프 체로키’ ‘푸조 5008’ 포함 1만2천여 대 리콜

▲ 폭스바겐 티구안 2.0 TDI BMT. <국토교통부>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수입 판매한 티구안(Tiguan) 2.0 TDI BMT 등 4개 차종 8455대는 에어백제어장치 기판 안 축전기 결함으로 사고가 났을 때 에어백이 펼쳐지지 않거나 주행 중 갑자기 에어백이 펼쳐져 탑승자가 상해를 입을 위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16일부터 공식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해 준다. 

포르쉐코리아가 수입 판매한 파나메라 등 4개 차종 442대에서도 폭스바겐 티구안과 동일한 결함이 발견됐다. 포르쉐코리아는 3일부터 공식서비스센터에서 무료로 수리해 준다. 

FCA코리아가 수입 판매한 지프 체로키 1859대는 엔진제어장치의 소프트웨어에 오류가 발생해 기어를 5단에서 4단으로 바꾸고 속도를 줄이면 시동이 꺼질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FCA코리아는 11월25일부터 전국 공식서비스센터를 통해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한불모터스가 수입 판매한 푸조 5008 1.5 BlueHDi 등 2개 차종 834대는 예비 타이어(스페어 타이어)를 고정하는 지지대의 결함으로 예비 타이어가 이탈돼 뒤따라오는 차량에 사고를 유발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불모터스는 5일부터 전국 공식서비스선터에서 무상으로 수리해준다. 

이번 리콜과 관련된 회사는 차량 소유자에게 우편 및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리콜내용을 알리게 된다.

차량 소유자가 결함을 자비로 수리했다면 판매회사에 수리비용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차화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기아차 미국에 레저용 차량 줄줄이 투입, 박한우 수익성 개선에 탄력
  2. 현대차, 제네시스 GV80 흥행 이어가기 위해 GV70 출시도 서두를까
  3. 기아차, 셀토스 강력 경쟁차 트레일블레이저와 새 QM3 등장에 긴장
  4. 예병태, 산업은행 지원 받기 위해 쌍용차 흑자전환 청사진 다듬어
  5.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6. 우민호 영화 '남산의 부장들' 관객몰이, 쇼박스 '내부자들' 영광 재현할까
  7. 국민연금, '조원태 연임' 걸린 한진칼 주주총회에서 주주권 행사할까
  8. 조용병, 회장연임 확정에도 신한금융 라임자산운용 사태로 '산 넘어 산'
  9. [오늘Who] 조정우, SK바이오팜 뇌전증 신약 성과 이을 '항암제' 도전
  10. 애플 아이폰SE2와 삼성 갤럭시A51 A71, 보급형 스마트폰 '춘투' 전망
TOP

인기기사

  1. 1 [오늘Who] 서정진 중국 직접진출 선회, 셀트리온 고위험 고수익 선택
  2. 2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3. 3 경찰개혁 최대쟁점 ‘정보경찰’, 민주당 축소 방침 넘어 폐지 요구도
  4. 4 [오늘Who] 특수선 키우는 이성근, 인도 잠수함은 대우조선해양 기회
  5. 5 정세균 이광재 김부겸 김두관, 총선 뒤 대선주자 이낙연 대항마 되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