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한화손해보험 목표주가 하향, "손해율 높아져 내년 실적회복 쉽지않아"

고두형 기자
2019-12-02   /  09:24:16
한화손해보험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손해보험업황 악화에 따른 올해 실적 부진이 내년까지 이어질 가능성이 큰 것으로 분석됐다.
 
한화손해보험 목표주가 하향, "손해율 높아져 내년 실적회복 쉽지않아"

▲ 한화손해보험 로고.


김지영 교보증권 연구원은 2일 한화손해보험의 목표주가를 4300원에서 3500원으로 낮춰 잡았다. 투자의견은 중립(HOLD)을 유지했다. 

직전 거래일인 11월29일 한화손해보험 주가는 286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김 연구원은 “한화손해보험은 지난해 선제적 자본확충으로 재무 건전성 우려는 감소했지만 최근 시장금리 하락과 자동차보험 및 장기보험 손해율 상승으로 실적 회복이 쉽지 않을 것”으로 바라봤다.

손해보험업계는 손해율과 사업비율 상승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중소형 손해보험사인 한화손해보험은 사업비율 상승폭은 적지만 손해율 상승폭은 클 것으로 예측됐다. 손해율은 보험료 수입에서 보험금 지급액 등 손해액이 차지하는 비율을 말한다. 

2019년 3분기 한화손해보험 전체 손해율은 85.2%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1%포인트 상승했다.

일반보험의 손해율은 85.9%,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90.6%로 1년 전보다 각각 5.5%포인트, 5.4%포인트 올랐다.

장기보험 손해율도 83.5%로 2018년 3분기보다 1.5%포인트 높아졌다.

한화손해보험은 2019년 순이익 242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해보다 70.6% 줄어드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이 기사는 꼭!

  1. LG화학 목표주가 높아져, "전지 포함 주요사업 모두 영업이익 좋아"
  2. 은행주는 코스피 3000시대 언제 볕드나, 바이든시대 수혜주 꼽히기도
  3. 하나금융 외부출신 대표 성과 거둬, 이진국 김희석 김동환 재신임받나
  4. [채널Who] GS그룹 에너지 대전환 위기 직면, 허태수는 어디로 가나
  5. 박현주 은둔 깨고 유튜브로 대중 앞에, 미래에셋 동학개미 향해 손짓
  6. [채널Who] 서울 용산 효창동 거주환경 훌륭, 5번지 일대 투자 좋아
  7. 삼성전기 목표주가 높아져, “적층세라믹콘덴서와 반도체패키지 호조”
  8. 메디톡스 수많은 소송전 결과 적자, 법적 공방 끝이 안 보여 불안 커져
  9. NH투자증권 마이데이터 진출 재도전, 정영채 "데이터자산이 경쟁력"
  10. E1 그린뉴딜 탄다, 구자열 아들 구동휘 신재생에너지사업 진두지휘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