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나무 주가 상승 가능”, 가파른 성장세 내년에도 이어져

안정문 기자
2019-12-02 09:05:40
0
푸드나무 주가가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4분기에 양호한 실적을 낸 데다 내년에도 성장세를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푸드나무 주가 상승 가능”, 가파른 성장세 내년에도 이어져

▲ 김영문 푸드나무 대표이사.


홍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2일 푸드나무 목표주가를 2만4500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푸드나무 주가는 직전 거래일인 11월29일 1만665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푸드나무는 닭가슴살 전문 인터넷쇼핑 플랫폼 ‘랭킹닭컴’을 운영하고 있다. 랭킹닭컴에서 자체브랜드인 ‘맛있닭’ 등의 닭가슴살제품과 단백질 보충제, 헬스용품, 의류 등을 취급하고 있다. 

홍 연구원은 “푸드나무는 4분기에 양호한 실적을 냈을 것”이라며 “중국 전략 구체화 및 수익성 개선 등으로 2020년에도 실적 증가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내다봤다.

푸드나무는 4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150억 원, 영업이익 16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해 4분기보다 매출은 20.7%, 영업이익은 28.4% 늘어나는 것이다.

푸드나무 4분기의 실적 증가는 지난해 4분기에 전년보다 큰 폭으로 실적을 늘린데도 불구하고 더 높은 성장을 이뤄낸 것이다. 푸드나무는 2018년 4분기에 2017년 같은 기간보다 매출을 61.7%, 영업이익을 197.0% 늘렸다.

홍 연구원은 “푸드나무의 실적 증가는 어려운 내수업황에도 불구하고 이뤄낸 괄목할 만한 성과”라며 “수익성도 개선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바라봤다.

푸드나무는 2020년에 중국진출 전략을 구체화해 해외 실적을 늘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됐다.

홍 연구원은 “푸드나무는 판매허가, 유통망, 출시 품목 등을 놓고 중국 윙입푸드와 구체적으로 협의하고 있다”며 “빠르면 2020년 1월부터 매출을 인식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수익성 개선과 신사업에서 흑자전환도 이뤄질 것으로 예상됐다.

홍 연구원은 “푸드나무는 분기마다 빠른 매출 증가가 원가율 개선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2020년 1분기를 기점으로 피키다이어트와 개근질닷컴 등 신사업에서 손익분기점을 넘어서고 분기 영업이익 20억 원 수준을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안정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LG이노텍 목표주가 상향, "애플에 카메라모듈 공급 계속 늘어"
  2. SBS 목표주가 높아져, "드라마 '스토브리그' '낭만닥터 김사부2' 흥행"
  3. 카카오 목표주가 상향, "모빌리티와 페이사업 호조로 기업가치 커져"
  4. 이노션 주식 매수의견 유지, "제네시스 GV80 출시로 광고물량 증가"
  5. 현대차 목표주가 낮아져, "자동차부문 수익성 개선속도 기대이하"
  6. 하현회, 헬로비전 포함 LG유플러스 워크숍에서 “고객경험 혁신 원년”
  7. 롯데 유통 전권 쥔 강희태, '아픈 손가락' 롯데슈퍼 뿌리채 바꾼다
  8. [오늘Who] 서정진 중국 직접진출 선회, 셀트리온 고위험 고수익 선택
  9. [Who Is ?] 박종복 SC제일은행 은행장
  10. 방문규, 수출입은행 봉사단과 서울역 무료급식소 찾아 배식 봉사
TOP

인기기사

  1. 1 송철호, 석유화학단지에 기반해 울산 수소산업 고도화에 속도붙여
  2. 2 안산시장 윤화섭, 시화호 조력발전 활용한 수소사업으로 탈바꿈 모색
  3. 3 전주시장 김승수, 탄소소재산업에 수소산업 더해 시너지 극대화 모색
  4. 4 NH투자증권, NH헤지자산운용 전문성 키워 라임자산운용 불신 맞서다
  5. 5 메리츠종금증권, 해외부동산 공모리츠로 부동산규제에 대응할 길 찾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