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1위와 2위 조선그룹 합병법인 공식출범, 자산기준 세계 최대규모

강용규 기자
2019-11-27 11:24:29
0
중국 1위 조선그룹과 2위 조선그룹의 합병 조선사가 공식 출범했다.

조선해운 전문매체 트레이드윈즈는 26일 “중국 1위 조선그룹인 ‘남선(남쪽 조선그룹)’ 중국선박공업(CSSC)과 2위 조선그룹인 ‘북선’ 중국선박중공(CSIC)이 합병해 중국선박공업그룹(CSG)로 공식 출범했다”고 보도했다.
 
중국 1위와 2위 조선그룹 합병법인 공식출범, 자산기준 세계 최대규모

▲ 상하이장난창싱조선소의 도크.


중국중앙통신(CCTV)에 따르면 중국선박공업그룹은 모두 147개에 이르는 연구소, 사업부, 상장회사 등 조직을 거느린다.

다롄조선, 상하이와이가오차오조선, 상하이장난창싱조선소, 후동중화조선 등 중국의 대형 조선소들이 그룹에 소속돼 있다.

중국선박공업그룹은 총자산이 1120억 달러(131조7천억 원가량) 수준으로 자산규모 기준 세계 최대의 조선사다. 직원은 모두 31만 명에 이른다.

두 조선그룹의 합병은 중국선박공업이 중국선박중공업을 흡수하는 형태로 이뤄졌다.

레이 판페이 전 중국선박공업 회장이 중국선박공업그룹 회장으로 그룹을 이끌게 되며 후위 전 중국선박중공 회장은 합병안이 확정되면서 은퇴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Who Is ?]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2. 제일기획 주식 매수의견 유지, "영업이익 늘고 배당성향도 높아져"
  3. 위기경영체제 들어간 제주항공, 이스타항공 인수 마무리 기약 어렵다
  4.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캐나다 호주 해양일감 외나무다리 수주전
  5. 한국항공우주산업 올해 수주목표 공격적, 안현호 완제기 수출 절실
  6. [오늘Who] 마침내 웃은 이재웅, 박재욱에게 '타다' 마음편히 맡긴다
  7. 미래통합당 후유증 거센 하태경, 해운대갑 유영민과 재대결까지 먼 길
  8. 조현아 주주연합, 한진칼 주식 더 사들여 경영권 다툼 장기전 준비하나
  9. [오늘Who] 이영호, 반포에서 삼성물산 도시정비 화려하게 복귀하나
  10. [오늘Who] 만도 중국사업 회복 절실한 정몽원, 코로나19로 다시 근심
TOP

인기기사

  1. 1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캐나다 호주 해양일감 외나무다리 수주전
  2. 2 GS건설, 코로나19 접촉의심자 나와 일부 직원 재택근무 조치
  3. 3 에너토크 비에이치아이 보성파워텍 주가 초반 급등, 원전 수출 수혜
  4. 4 주택도시보증공사 심사기준 변경으로 둔촌주공 일반분양가 높아지나
  5. 5 [CEO&주가] 현대상선 흑자전환 길 찾다, 배재훈 주가 상승도 자신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