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진천군과 ‘생거진천쌀’의 햇반 제품화 위한 업무협약

박혜린 기자
2019-11-21 13:42:54
0
CJ제일제당이 국내 명품 쌀 브랜드 가운데 하나인 ‘생거진천쌀’을 활용한 햇반제품을 만든다.

CJ제일제당은 20일 충북 진천군과 생거진천쌀을 2020년 초 햇반제품으로 상품화한다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CJ제일제당, 진천군과 ‘생거진천쌀’의 햇반 제품화 위한 업무협약

▲ 박태준 CJ제일제당 식품구매담당 상무(왼쪽부터)와 송기섭 진천군수, 이택용 농협양곡 전무가 20일 진천군청에서 열린 CJ제일제당과 진천군의 '생거진천쌀 햇반 제품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햇반 생거진천쌀밥이 출시되면 CJ제일제당이 지역 명품 쌀 브랜드를 앞세워 만든 햇반제품은 모두 3종류가 된다. CJ제일제당은 2010년 햇반 이천쌀밥, 2015년 햇반 아산맑은쌀밥을 내놨다. 

박태준 CJ제일제당 식품구매담당 상무는 “CJ제일제당은 생거진천쌀의 소비 활성화를 위해 이를 사용한 양질의 상품밥을 제조하고 제품 홍보를 위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생거진천쌀처럼 앞으로도 지역 명품 쌀로 지은 햇반제품 상품화를 확대해 지역 쌀 브랜드를 적극적으로 알리는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생거진천쌀의 엄격한 품질관리와 원활한 공급을 위해 더욱 노력하고 CJ제일제당과 협력해 생거진천쌀 브랜드의 자산 가치를 높이기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CJ제일제당은 국산쌀 소비량 감소추세 속에서 가정간편식 대표제품인 햇반을 중심으로 국산쌀 소비 진작과 지역농가와 상생을 위한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대표적 예로 CJ제일제당은 2010년부터 아산, 진천, 익산 등 10여 개 이상 지역 농가와 계약재배를 통해 햇반을 비롯한 가공품용 쌀을 공급받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CJ제일제당 주가 상승 예상", 자산효율화와 재무구조 개선작업 순항
  2. CJ제일제당, CJENM에 CJ인재원 부지 절반을 530억에 매각
  3. CJ제일제당, 가양동 부지 매각 우선협상자로 '인창개발' 선정
  4. CJ제일제당 대리점과 공정거래 협약, 강신호 "상생모델 만든다"
  5.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6. CJ제일제당, 간편식 우동 출시 20돌 기념해 신제품 선보여
  7. KB증권 이스트소프트와 혁신금융 맞손, 박정림 “신기술 도입 가속"
  8. 박동욱 이영훈,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도시정비 1위 다툼 치열
  9. KB금융지주 사외이사 6명 임기만료 앞둬, 이사진 구성에 시선집중
  10. [오늘Who] 반도그룹 한진칼 지분 확대, 조원태 우군인가 적군인가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