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석 총선 불출마 뜻 내비쳐, “제도권 정치 떠나 통일운동에 매진”

은주성 기자
2019-11-17 14:26:38
0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2020년 총선 불출마를 시사했다.

임 전 실장은 17일 페이스북에 “처음 정치를 시작할 때 마음 먹은대로 제도권 정치를 떠나 원래의 자리로 돌아가려 한다”며 “앞으로의 시간은 다시 통일운동에 매진하고 싶다”고 밝혔다.
 
임종석 총선 불출마 뜻 내비쳐, “제도권 정치 떠나 통일운동에 매진”

▲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


임 전 실장이 제도권 정치를 떠나겠다고 밝힌 것은 내년 총선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선언한 것으로 해석된다.

1월 대통령 비서실장에서 물러난 뒤 6월 서울 종로구 평창동으로 이사한 사실이 알려져 정치권에서는 내년에 종로에서 출마할 것으로 내다봤다.

임 전 실장은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한 시간을 인생 최고의 기쁨으로 꼽았다.

그는 “2000년 만 34세의 나이로 16대 국회의원이 됐다”며 “대선 캠페인부터 비서실장까지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한 2년 여의 시간은 인생 최고의 기쁨이고 보람이었다”고 말했다.

앞으로 통일운동에 매진하겠다는 뜻도 나타냈다.

임 전 실장은 “예나 지금이나 저의 가슴에는 항상 같은 꿈이 자리잡고 있다”며 “한반도 평화와 남북의 공동번영, 제겐 꿈이자 소명인 그 일을 민간 영역에서 펼쳐보려 한다”고 말했다.

그는 “서울과 평양을 잇는 신뢰의 다리를 놓겠다”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오늘Who] 부동산정책 자신하던 문재인, 이제는 아킬레스건 될 기색
  2. [오늘Who] 문재인, 남북관계 돌파구 위해 임종석에게 무얼 맡기나
  3. [Who Is ?] 문재인 대통령
  4. 문재인 지지율 49.8%로 내려, 서울과 부산울산경남에서도 지지 줄어
  5. 문재인 지지율 53.3%로 약간 내려, 호남과 충청권에서 긍정평가 줄어
  6. 문재인, EU와 화상 정상회담에서 “기후변화와 디지털경제 협력 강화”
  7. 문재인 “보호무역은 일본 수출규제보다 위협적, 공세적 대응해야”
  8. [오늘Who] 문재인 부동산 불퇴전 의지, 김현미 4기 신도시도 꺼내나
  9. 대통령 외교안보특별보좌관에 임종석 정의용
  10. 문재인 지지율 49.4%로 내려, 대부분 지역과 연령에서 긍정평가 하락
TOP

인기기사

  1. 1 박남춘, 셀트리온과 손잡고 인천을 바이오산업 메카로 만들기 힘내
  2. 2 SK바이오팜 이어 SK아이이테크놀로지 주목, 김신 SK증권도 기대 부풀어
  3. 3 정의선 쉼없는 외부 인재영입, 현대차 사업체질을 어느덧 바꿔놓다
  4. 4 SK바이오팜 주식에 개미 몰려들어, 삼성바이오로직스 학습효과인가
  5. 5 [Who Is ?] 구광모 LG그룹 회장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