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김연철 첫 미국 방문, 미국 고위관리 만나 '금강산 해법' 논의할 듯

윤종학 기자
2019-11-17   /  11:46:21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17∼23일 한반도국제평화포럼(KGFP) 참석을 위해 미국 워싱턴DC와 로스앤젤레스를 방문한다. 

김 장관은 17일 오전 취임 후 처음으로 미국 방문길에 올랐다.
 
김연철 첫 미국 방문, 미국 고위관리 만나 '금강산 해법' 논의할 듯

김연철 통일부 장관.


김 장관은 20일 미국평화연구소(USIP)에서 열리는 한반도국제평화포럼에서 기조연설을 한다.

이 포럼은 통일부가 주최하고 미국평화연구소와 세종연구소가 공동주관하는 행사다.

포럼 참석에 이어 김 장관은 미 연방정부 및 의회 주요 인사들과 만나 남북관계 주요 현안을 논의한다.

최근 미국 국무부 부장관에 지명된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등 한반도 관련 주요인사들과도 연이어 접촉할 것으로 예상된다.

북한이 금강산 시설 철거를 요구하는 '최후통첩'을 보내는 등 남한과 북한의 경제협력이 시험대에 오른 상황에서 이번 김 장관의 미국 방문은 금강산관광 문제 협의에 초점이 맞춰질 것으로 보인다.

북한은 10월25일 금강산의 한국 관광시설 철거를 요구하는 통지문을 보냈다. 이후 공동점검단 방북, 실무자 회담 등 한국의 제안을 거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김 장관은 14일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과 정부청사에서 만나 금강산 관광시설 철거 통보와 관련한 대책을 논의하기도 했다.

김 장관은 현 회장과의 만남에서 비공개회의에 앞서 한 모두발언에서 "상황이 엄중하고 한국과 북한 사이 의견 차이도 여전하다"며 "“정부는 기업 재산권 보호를 최우선으로 하면서 창의적 해법을 모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종학기자]

이 기사는 꼭!

  1. [오늘Who] 삼성전자 극자외선 공정 가동, 김기남 모바일 메모리 우위
  2. JP모건 "미국 증시, 추가 경기부양책 나오기 전까지 조정받을 가능성"
  3. 최양환, 세진중공업 LNG탱크 고객으로 조선3사 모두를 잡고 싶다
  4. 아모레퍼시픽그룹, 실적회복 동앗줄로 서경배 내건 디지털 더 강하게
  5. [오늘Who] 박주민에게 '노무현 향기', 민주당 당대표선거 파란 낳을까
  6.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미국 경기부양책 불확실성 살피는 횡보장세
  7. 수자원공사 4대강 녹조 해결 본격 나서, 박재현 환경부와 조율이 열쇠
  8. [아! 안전] 현대건설 사망사고 오명 벗을까, 박동욱 스마트건설 더 투자
  9. [오늘Who] 권봉석, LG전자 글로벌 전략거점으로 베트남 키운다
  10. 네이버, 디지털뉴딜 타고 공공부문에서 B2B사업 확대할 기회 모색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