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2호선 강남역 진흥종합상가에서 불, 시민과 소방관 10여 명 부상

고우영 기자
2019-11-15 15:44:20
0
서울 2호선 강남역 진흥종합상가에서 불, 시민과 소방관 10여 명 부상

▲ 서울 서초구 서초동의 진흥종합상가에 15일 오후 1시15분경 발생한 불을 끄기 위해 강남소방서에서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서울 지하철 2호선 강남역 주변에 있는 진흥아파트 진흥종합상가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출동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서울 강남소방서에 따르면 15일 오후 1시15분경 서울 서초구 진흥아파트 진흥종합상가에서 난 불을 끄기 위해 소방대원 153 명과 소방차 45대를 투입했다. 관할 소방서 역량을 총동원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

서울 서초구청 서초보건소와 서초경찰서 등에서도 각각 70명과 60명의 인력이 출동해 구조활동 등 재난 대응활동을 하고 있다.

15일 오후 3시 기준 시민 3명과 소방관 7명 등 모두 14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됐다. 시민 3명은 상가건물 2층에서 뛰어내리다 부상을 입었고 소방관은 구조 작업 중 소방사다리가 부러져 상처를 입었다.

강남소방서는 지금까지 사망자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불은 상가건물 지하에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아직 지상층까지 번지지는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작업이 끝나면 건물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기로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신라젠 임원, 신약 임상중단 미리 알고 주식매각 혐의를 재판에서 부인
  2. KT, 서울아산병원 현대로보틱스와 스마트병원 솔루션 개발 협력
  3. 서울시 민주노총의 여의도 집회금지 행정명령, "방역수칙 준수 어려워"
  4. 윤호중 "윤석열은 검언유착사건 수사에서 특임검사 결단해야"
  5. 현대건설, 서울 홍제3구역 재건축 1700억 규모 시공사로 뽑혀
  6. 서울시, 외국인 30만 명에게도 재난지원금 300억 지원하기로
  7. KT, 삼성서울병원과 치매예방 혼합현실 콘텐츠 개발 협력
  8. [Who Is ?] 박병석 국회의장
  9. SKC&C, 가락시장에 디지털기술 접목해 '스마트시장' 구축 착수
  10. 박원순, 상계역 추돌사고로 서울교통공사 근무기강 다잡기 벌러
TOP

인기기사

  1. 1 두산솔루스는 ‘진대제펀드’ 거쳐 한화그룹으로 넘어갈 운명인가
  2. 2 [오늘Who] 김현수, 파미셀 두 번째 줄기세포치료제 상용화에 다가서
  3. 3 [Who Is ?]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
  4. 4 엔터테인먼트3사 주가 중 SM JYP 급등, '방탄소년단 테마주'도 강세
  5. 5 [인사] 경기 하남시, 경남도, 부산소방재난본부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