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2호선 강남역 진흥종합상가에서 불, 시민과 소방관 10여 명 부상

고우영 기자
2019-11-15 15:44:20
0
서울 2호선 강남역 진흥종합상가에서 불, 시민과 소방관 10여 명 부상

▲ 서울 서초구 서초동의 진흥종합상가에 15일 오후 1시15분경 발생한 불을 끄기 위해 강남소방서에서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서울 지하철 2호선 강남역 주변에 있는 진흥아파트 진흥종합상가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출동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서울 강남소방서에 따르면 15일 오후 1시15분경 서울 서초구 진흥아파트 진흥종합상가에서 난 불을 끄기 위해 소방대원 153 명과 소방차 45대를 투입했다. 관할 소방서 역량을 총동원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

서울 서초구청 서초보건소와 서초경찰서 등에서도 각각 70명과 60명의 인력이 출동해 구조활동 등 재난 대응활동을 하고 있다.

15일 오후 3시 기준 시민 3명과 소방관 7명 등 모두 14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됐다. 시민 3명은 상가건물 2층에서 뛰어내리다 부상을 입었고 소방관은 구조 작업 중 소방사다리가 부러져 상처를 입었다.

강남소방서는 지금까지 사망자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불은 상가건물 지하에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아직 지상층까지 번지지는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작업이 끝나면 건물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기로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문재인 “계절관리제 정착 위해 미세먼지특별법 개정안 처리 필요”
  2. 신한은행, 서울시와 여성 위한 무인 택배보관함 운영
  3. 서울시, 가짜 석유 판매하고 유통한 10명 적발해 검찰에 넘겨
  4. 서울시, 공공주거 서비스 망라한 '서울주거포털' 서비스 시작
  5. 제넥신, 자궁경부전암 백신 임상2상에서 60% 이상 치료효과 확인
  6. [12월3일] 비즈니스피플 전문/경력직 채용정보
  7. “GS건설 주가 상승 가능”, 자산운용업으로 사업다각화 추진
  8. 박동욱 이영훈,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도시정비 1위 다툼 치열
  9. KB금융지주 사외이사 6명 임기만료 앞둬, 이사진 구성에 시선집중
  10. [오늘Who] 반도그룹 한진칼 지분 확대, 조원태 우군인가 적군인가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