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새 게임 지스타에서 큰 호평, 김대일 '개발뚝심' 결실 눈앞

임재후 기자
2019-11-15 14:12:25
0

 

김대일 펄어비스 이사회 의장이 ‘개발 뚝심’의 결실을 곧 거둘 것으로 보인다.

펄어비스가 지스타 2019에서 공개한 새 게임들은 관람객뿐 아니라 한국과 해외 게임이용자들로부터 기대와 호평을 받고 있다.

15일 ‘지스타 2019’에서는 관람객들이 펄어비스 앞 이동통로까지 가득 채우며 대형화면을 통해 상영하는 새 게임 영상을 보는 모습을 발견할 수 있다.

본행사를 진행할 때보다 중간 중간 게임 영상이 나올 때 오히려 관람객들이 더 많이 멈춰 선다. 이 영상들은 전날 처음 공개했을 때도 박수와 환호를 받았다.

펄어비스 전시장 분위기가 뜨거운 것은 전시공간을 최대규모로 차렸기 때문만은 아니다. 게임을 향한 기대가 특히 높은 것으로 파악된다.
 
펄어비스 새 게임 지스타에서 큰 호평, 김대일 '개발뚝심' 결실 눈앞

김대일 펄어비스 이사회 의장이 사무실에서 게임을 개발하고 있다. <연합뉴스>


펄어비스는 자체 게임엔진을 활용해 촬영한 실제 게임장면을 게임 소개영상에 담는 등 자신감을 나타냈다.

게임 이용자들은 펄어비스를 ‘한국 게임의 마지막 보루’라고까지 말한다. 한국 주요 게임회사들이 차별성이 없는 게임들을 내는 데 실망감을 보이는 동시에 펄어비스를 둔 기대감을 나타내는 것이다.

김대일 의장을 비롯한 개발진이 소위 ‘양산형 게임’을 만들지 않고 ‘새로운’ 게임을 만드는 데 공을 들인 것이 인정받는 것으로 보인다.

김 의장은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이사에게 대표직을 맡기고 게임엔진과 신규 게임들을 개발하는 데 직접 참여하고 있다.

정 대표는 신작 발표회에서 “새로운 모험을 선사한다는 목표로 새 게임들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새 게임들에 “새로운 도전을 담았다”고 표현하기도 했다.

이승기 펄어비스 플랜8 총괄프로듀서도 게임을 소개할 때 “다음에 오게 될 슈팅장르를 고민했다”고 설명했다.

김광삼 펄어비스 프로듀서는 플랜8 차별화 요소와 관련해 “게임의 중요한 반전요소와 연결돼 지금은 설명하기 어려운 요소들이 있다”며 기대감을 높였다.

펄어비스가 PC온라인게임과 콘솔게임을 개발하는 점도 관심을 받는 이유로 꼽힌다.

전날 신작 발표회가 끝난 뒤 관람객들은 섀도우 아레나를 시연하려 펄어비스 전시공간 옆면을 빙 둘러 시연 대기줄을 이뤘다. 관객들은 섀도우 아레나가 PC온라인게임인 탓에 조작감이 어렵다는 점에 아랑곳하지 않았다. 

한국 게임회사들은 PC나 콘솔게임이 모바일게임보다 개발비용과 시간이 더 많이 든다는 이유로 모바일게임에 집중하는 경향을 보인다.

반면 게임 이용자들은 품질이 높은 PC온라인게임에 목말라 있다. 펍지의 ‘배틀그라운드’와 스마일게이트RPG의 ‘로스트아크’가 인기를 끌었다는 점이 이를 보여준다.
 
펄어비스 새 게임 지스타에서 큰 호평, 김대일 '개발뚝심' 결실 눈앞

▲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이사가 14일 '지스타 2019' 펄어비스 전시장에서 열린 '펄어비스 커넥트 2019' 행사에 참석해 새 게임과 관련한 이야기를 하고 있다.


김 의장이 PC게임과 콘솔게임에 주력하는 데는 해외시장을 공략하려는 목적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 북미와 유럽지역에서는 PC와 콘솔게임이 주를 이룬다.

함영철 펄어비스 전략기획실장은 '도깨비'를 모바일게임으로 만들다가 플랫폼을 바꾼 이유를 놓고 “검은사막을 운영하면서 세계시장과 다중플랫폼 경험을 쌓았다”며 “PC나 콘솔로 내놓고 확장하는 것이 낫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실제로 해외 게임이용자들은 새 게임들 영상이 나오자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 각 게임 유튜브 계정들을 살펴보면 한글보다 영어 등 외국어 비율이 훨씬 높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재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상승 우세, 셀트리온제약 급등
  2. 대한항공, 기내식과 기내면세점을 한앤컴퍼니에 매각하기로
  3. [오늘Who] 권광석, 손태승 의지에 우리은행 디지털 강한 임원 전면에
  4. 가스공사 LNG저장시설 임대사업 본격화, 직수입 늘자 ‘꿩 대신 닭’
  5. 박남춘, 셀트리온과 손잡고 인천을 바이오산업 메카로 만들기 힘내
  6. [채널Who] 노후대비 재테크, 자금여유 없어도 부동산으로 가능하다
  7. 케이뱅크 대출영업 재개 서둘러, 이문환 연체율 높아져 관리 시험대
  8. [오늘Who] 전승호, 대웅제약의 '앨러간 도전' 야심찬 꿈 물거품 위기
  9. 균주전쟁 5년 승기잡은 메디톡스, 미국과 중국 진출에 청신호 켜져
  10. 대림산업 상반기 주택공급 부진, 배원복 하반기 반등 위해 몸풀어
TOP

인기기사

  1. 1 해외언론 “한국조선해양 삼성중공업, 중국 에탄운반선 6척 수주 논의”
  2. 2 [Who Is ?]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3. 3 두산 1조 확보했지만 2조 더 마련해야, 박정원 두산밥캣 팔까 지킬까
  4. 4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영업이익률 강한 회복흐름 지속"
  5. 5 [오늘Who] 셀트리온 코로나19 변종에도 강해, 서정진 개발 승기잡아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