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주가 장초반 올라 다시 52주 신고가, SK하이닉스도 강세

김디모데 기자
2019-11-15 12:03:36
0
삼성전자 주가가 초반에 올라 52주 신고가를 나타내고 있다.

SK하이닉스 주가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 주가 장초반 올라 다시 52주 신고가, SK하이닉스도 강세

▲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 대표이사 부회장과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


15일 오전 11시42분 현재 삼성전자 주가는 전날보다 800원(1.52%)오른 5만3600원에 거래되며 52주 신고가를 다시 썼다.

6일 5만3500원으로 3거래일 연속 신고가를 쓴 이후 7거래일 만에 다시 신고가를 보였다.

주가는 전날보다 100원(0.18%) 오른 5만2900원으로 장을 출발해 잠시 하락 반전하기도 했으나 점차 상승폭을 키웠다.

SK하이닉스 주가도 전날보다 1400원(1.68%) 오른 8만4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주가는 전날보다 800원(0.96%) 오른 8만4200원으로 장을 출발해 오전 한 때 8만5천 원까지 오르기도 했다.

반도체 수요가 증가하면서 업황 개선을 향한 기대가 나온다.

최도연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D램 재고가 감소세에 진입했고 내년 1분기 말에는 공급부족에 진입할 것”이라며 “현재 업황은 턴어라운드 초입 구간에 위치한다”고 분석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생명 한화생명 교보생명, 헬스케어 스타트업 발굴경쟁 불붙는다
  2. 구본능 구본준, 구자경 이어 LG그룹 총수일가 구심점 역할 누가 맡나
  3. 박양우, 게임산업 규제개선에 초점 맞춰 문체부 지원정책 본격화
  4. 게임정책 ‘극과 극’ 김병관과 윤종필, 내년 총선 분당갑에서 격돌하나
  5. 드래곤플라이 피엔아이컴퍼니, 가상현실 육성정책에 사업기회 넓어져
  6. 일진다이아 이엔드디, 자동차 배출가스 규제정책에 실적 기대 부풀어
  7. KC코트렐 나노, 정부의 대기오염물질 배출 처분 강화의 수혜 커져
  8. 답답한 조명래,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법안의 국회 통과 미뤄져
  9. 정용진 '고객의 시간을 잡아라', 이마트에 스마트쇼핑 구축 서둘러
  10. 남매경영 4년 신세계에 이익 따라잡힌 이마트, 정용진 명예회복 별러
TOP

인기기사

  1. 1 정용진 "안 팔리면 제가 먹죠", 백종원 부탁에 '못난이 감자' 30톤 구매
  2. 2 문재인 지지율 50%에 육박, 다음 정치지도자 호감도 1위는 이낙연
  3. 3 [장인석 착한부동산] 서울에서 가장 비싼 땅 될 용산 샅샅이 훑어보기
  4. 4 김범년 김동수, 한전KPS와 대한전기협회 함께 중소기업 품질지원
  5. 5 해외언론 “삼성중공업, 노르웨이 건설사와 해양플랜트 수주동맹 추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