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삼성전자 주가 장초반 올라 다시 52주 신고가, SK하이닉스도 강세

김디모데 기자
2019-11-15   /  12:03:36
삼성전자 주가가 초반에 올라 52주 신고가를 나타내고 있다.

SK하이닉스 주가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 주가 장초반 올라 다시 52주 신고가, SK하이닉스도 강세

▲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 대표이사 부회장과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


15일 오전 11시42분 현재 삼성전자 주가는 전날보다 800원(1.52%)오른 5만3600원에 거래되며 52주 신고가를 다시 썼다.

6일 5만3500원으로 3거래일 연속 신고가를 쓴 이후 7거래일 만에 다시 신고가를 보였다.

주가는 전날보다 100원(0.18%) 오른 5만2900원으로 장을 출발해 잠시 하락 반전하기도 했으나 점차 상승폭을 키웠다.

SK하이닉스 주가도 전날보다 1400원(1.68%) 오른 8만4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주가는 전날보다 800원(0.96%) 오른 8만4200원으로 장을 출발해 오전 한 때 8만5천 원까지 오르기도 했다.

반도체 수요가 증가하면서 업황 개선을 향한 기대가 나온다.

최도연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D램 재고가 감소세에 진입했고 내년 1분기 말에는 공급부족에 진입할 것”이라며 “현재 업황은 턴어라운드 초입 구간에 위치한다”고 분석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이 기사는 꼭!

  1. 김동관, 한화솔루션 태양광에 에너지솔루션 강화해 한 번 더 뛴다
  2. 박능후, '의대 증원 반대' 의협 설득 위해 의료수가 얼마나 내놓을까
  3. 서울주택도시공사 ‘지분적립형 주택’ 공급 앞장, 재무부담 축소가 열쇠
  4. 정몽규가 아시아나항공 재실사에 끝까지 매달리는 까닭
  5.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카카오게임즈 이어 크래프톤 상장주관도 노려
  6. 이성희 농협경제지주 부진 어떻게 하나, 지배구조보다 체질개선 방점
  7. 종근당 코로나19 치료 후보물질 2개 보유, 국내 임상에 더욱 공들여
  8. 정의선,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에 현대차 성공경험 담다
  9. 알테오젠 거액 자금조달 추진, 박순재 대형 기술수출 자신
  10. 한국전력, 신재생에너지발전 투자 계기로 전기요금체계 개편 힘받아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