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지알에스,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 컨세션 10호점 열어

최석철 기자
2019-11-15 11:48:19
0
롯데지알에스가 인천국제공항에 컨세션 10호점 문을 열었다.

컨세션사업은 공항 푸드코트와 고속도로휴게소 등 다목적 이용시설을 특정 기업이 전체를 빌려 식음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을 말한다.
 
롯데지알에스,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 컨세션 10호점 열어

▲ 롯데지알에스 ‘스카이31 푸드 에비뉴’ 홍보 이미지.


롯데지알에스는 15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스카이31 푸드 에비뉴’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롯데지알에스는 2016년 8월 강동 경희대병원을 시작으로 부산 해운대 백병원, SRT역사, 김포·김해공항, 잠실 월드타워, 종로 센트로폴리스, 제주공항 등에서 컨세션사업을 하고 있다.

‘스카이31 푸드 에비뉴’ 인천점은 롯데지알에스의 10번째 컨세션 매장이다.

이곳은 한식 반상과 비빔밥, 국수, 전까지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는 프리미엄 푸드 코트로 꾸려졌다.

롯데GRS 관계자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과 김포공항, 김해공항, 제주공항에 이어 5번째 컨세션 공항점”이라며 “그동안 주요 공항점을 운영해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컨세션사업을 꾸준히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인천국제공항공사, 특수경비원 비정규직을 자회사 정규직으로 전환
  2. 이상직 구본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인천공항공사 협력 확대
  3. 오비맥주, '영업전문가' 새 사장 베르하르트 맞아 ‘테라’ 추격 막아낼까
  4.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5. 금감원, 우리은행 하나은행 손실사태 '통제부실'로 은행장 제재하나
  6.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7. 택시기사 앞에서 한없이 낮아지는 국회의원, 타다는 총선 희생양인가
  8. [오늘Who] 불황에 갇힌 한샘, 강승수 스마트홈사업으로 빛을 찾다
  9. 큐렉소 고영 미래컴퍼니, 서비스로봇 육성정책에 의료로봇사업 힘받아
  10. 우리은행 KEB하나은행, 파생결합펀드 배상 수용해도 후폭풍 계속
TOP

인기기사

  1. 1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2. 2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3. 3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4. 4 중추신경계 치료제 잇단 성과, 에이비엘바이오 펩트론에도 기대 몰려
  5. 5 [12월1주차] 비즈니스피플 주간 임원인사 동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