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목표주가 높아져, "수주잔고 쌓아 매출 꾸준히 늘어"

윤종학 기자
2019-11-15 09:37:12
0
LIG넥스원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LIG넥스원은 수주잔고가 2019년 3분기부터 매출에 점진적으로 반영되며 실적을 개선할 것으로 전망됐다.
 
LIG넥스원 목표주가 높아져, "수주잔고 쌓아 매출 꾸준히 늘어"

▲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 사장.


황어연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15일 LIG넥스원 목표주가를 4만 원에서 4만5천 원으로 높여잡고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14일 LIG넥스원 주가는 3만2500원에 장을 마쳤다. 

황 연구원은 “2018년 1분기 회계변경에 따른 매출 증가분을 제외한다면 7분기 만에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이 증가했다"며 "매출이 증가한 원인은 2018년 수주분 때문”이라고 파악했다. 

2018년에 신규수주한 유도탄 300억 원, 철매-II 260억 원, 대포병 탐지레이더-II 180억 원이 2019년 3분기 매출에 반영됐다.

LIG넥스원의 2019년 수주잔고는 사상 최대치인 6조3천억 원으로 전망됐다.

다만 매출인식에 시간이 걸려 급속한 성장은 기대하기 어렵지만 2021년까지 지속해서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됐다.

황 연구원은 "본격적 매출 증가는 2018년~2019년 수주분들이 매출로 인식되는 2021년부터 시작될 것"이라며 "매출 증가에 따른 고정비 비중 감소와 수출비중 상승으로 실적을 개선할 것"이라고 바라봤다.

LIG넥스원은 2019년 개별기준으로 매출 1조5247억 원, 영업이익 335억 원을 거둘 것으로 예상됐다. 2018년보다 매출은 3.2%, 영업이익은 38.9%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종학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국항공우주산업 LIG넥스원, '100대 방산' 포함
  2. LIG넥스원 콜롬비아 방산전시회 참가, 김지찬 “중남미 방산수출 기대”
  3. 삼성전기 목표주가 높아져, "애플에 고부가 기판 공급확대 예상"
  4. 셀트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유럽에 신제품 내놓고 미국 공략 확대"
  5. “GS건설 주가 상승 가능”, 자산운용업으로 사업다각화 추진
  6. 오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중국 신제품 판매호조로 매출 늘어"
  7. "삼성엔지니어링 주가 상승 가능", 해외수주 내년 두드러진 성과 기대
  8. 해외언론 “유럽연합, 한국조선해양의 대우조선해양 인수 다음 주 심사”
  9. "SK텔레콤 주가 상승 가능", 최태원 이혼소송이 지배구조 개편 이슈화
  10. 박동욱 이영훈,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도시정비 1위 다툼 치열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