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I 주식 매수의견 유지, "폴리실리콘 수요와 판매가격 반등 가능"

김용원 기자
2019-11-15 09:21:25
0
OCI 주가가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화학제품 주력상품인 폴리실리콘 수요가 늘어 판매가격이 오르는 반면 원가는 하락하면서 OCI의 수익성 개선을 주도할 가능성이 높다.
 
OCI 주식 매수의견 유지, "폴리실리콘 수요와 판매가격 반등 가능"

▲ 이우현 OCI 대표이사 부회장.


한상원 대신증권 연구원은 15일 OCI 목표주가 8만1500원, 투자의견 매수(BUY)를 유지했다.

14일 OCI 주가는 6만38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OCI는 주력시장인 중국에서 폴리실리콘을 포함한 화학제품 가격 약세가 지속되면서 부진한 실적을 이어가고 있다.

하지만 한 연구원은 OCI가 4분기부터 폴리실리콘 수요 증가와 가격 반등에 힘입어 수익성을 개선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업황 부진이 계속되자 경쟁사의 공장 증설도 위축되고 있기 때문이다.

OCI는 폴리실리콘 생산원가를 2018년 대비 올해는 80%, 2020년에는 71%까지 낮출 계획을 세우고 있다.

폴리실리콘 생산에 드는 원가가 꾸준히 감소해 OCI의 영업이익 증가에 기여할 공산이 크다.

OCI는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2조9230억 원, 영업이익 730억 원을 볼 것으로 전망된다. 2019년 추정치와 비교해 매출은 11.1% 늘고 영업손실 1200억 원에서 흑자전환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LG전자 주가 3%대 올라, LG그룹 계열사 주가 대체로 강세
  2. KB증권, 러셀인베스트먼트와 손잡고 글로벌 대체투자 확대
  3. 금호석유화학, 내년 합성고무 호조로 합성수지 페놀유도체 부진 상쇄
  4. 코스피 코스닥 초반 하락, 센트랄모텍 티움바이오 케이엠제약 급등
  5. 산업은행 수출입은행 NH농협은행, LG화학 2차전지 투자금 6조 지원
  6. 코스피 '외국인 매수' 힘입어 2거래일째 올라, 코스닥은 약보합
  7. LG화학 주식 매수의견 유지, "전기차배터리 합작법인으로 사업 확장"
  8. [오늘Who] 김종현, 전기차배터리 세계 1위 놓고 CATL과 정면승부
  9. [Who Is ?] 이배수 한국전력기술 대표이사 사장
  10.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 별세, 향년 94세, 전자와 화학 기틀 닦아
TOP

인기기사

  1. 1 이마트 '가격 중간은 없다', 정용진 '유통실험' 내년에도 계속 간다
  2. 2 남매경영 4년 신세계에 이익 따라잡힌 이마트, 정용진 명예회복 별러
  3. 3 구본능 구본준, 구자경 이어 LG그룹 총수일가 구심점 역할 누가 맡나
  4. 4 한상윤, BMW코리아 하이브리드 '5시리즈'로 '불자동차' 오명 벗는다
  5. 5 벤츠코리아, 친환경차 라인업 확대해 수입차 강자 굳히기 총력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