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주식 중립의견 유지, "매출총이익률 계속 떨어져 부담 커져"

장은파 기자
2019-11-15 08:07:00
0
이마트 주식 매수에 신중해야 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마트가 3분기에 시장 기대치를 밑도는 영업이익을 낸 데다 4분기에도 수익성을 개선하기 쉽지 않을 것으로 전망됐다.
 
이마트 주식 중립의견 유지, "매출총이익률 계속 떨어져 부담 커져"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양지혜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15일 이마트 목표주가를 13만5천 원, 투자의견을 중립(HOLD)으로 유지했다.

14일 이마트 주가는 13만45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양 연구원은 “이마트가 3분기 할인점사업에서 기존 점포 매출이 부진하면서 시장 기대치보다 소폭 밑도는 실적을 냈다며”며 “3분기보다는 4분기에 이마트 할인점의 기존점 매출이 늘어날 가능성은 있지만 매출 총이익률이 떨어지면서 인건비 등 고정비 부담을 상쇄하기에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바라봤다.

이마트는 올해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5조600억 원, 영업이익 1162억 원을 냈다.

2018년 3분기와 비교해 매출은 7.1% 늘었지만 영업이익은 40.3% 감소했다. 시장 기대치와 비교하면 매출은 2.2% 영업이익은 4.3% 줄었다.

특히 매출 총이익률이 계속 떨어지고 있어 인건비나 임대료 등 고정비 부담을 상쇄하기 쉽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이마트는 올해 3분기 매출 총이익률이 26.5%로 2018년 매출 총이익률인 27%와 비교해 0.5%포인트 떨어졌다.

4분기에도 매출 총이익률이 낮아질 것으로 추정됐다.

이마트는 2019년 4분기 매출 총이익률이 26.4%로 3분기보다 4분기에 0.1%포인트 더 하락할 것으로 추산됐다.

양 연구원은 “2020년에 전반적 오프라인 채널과 관련해 이마트의 효율성 개선 여부를 조금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바라봤다.[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이마트 주식 매수의견 유지, "쓱닷컴 성장하고 오프라인 매출도 회복"
  2. 이마트,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5일부터 시작하고 할인혜택
  3. 한화생명 목표주가 하향, "내년 보장성보험 중심 개선효과 가시화"
  4. 아시아나항공 목표주가 하향, "2조 유상증자 따른 희석효과 발생"
  5. 코오롱인더스트리 목표주가 상향, "내년 아라미드 섬유 수요 급증"
  6. 3분기 생명보험사 순이익 24.3% 줄어, 대형사와 외국계 보험사 급감
  7. 롯데쇼핑, 유료멤버십 ‘롯데오너스’ 회원 오프라인매장 할인혜택 늘려
  8.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9. 금감원, 우리은행 하나은행 손실사태 '통제부실'로 은행장 제재하나
  10.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TOP

인기기사

  1. 1 '인수자' 정몽규, 박삼구의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의심의 시선 보내다
  2. 2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3. 3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4. 4 노소영, 최태원과 이혼하면 SK그룹을 분리해 경영하기를 원하나
  5. 5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