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검찰조사 마쳐, “일일이 답변과 해명 구차하고 불필요해”

이규연 기자
2019-11-14 18:22:49
0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검찰 소환조사를 마친 뒤 ‘참담한 심정’이라는 소감을 내놓았다.

조 전 장관은 14일 변호인단을 통해 기자들에게 전달한 문자메시지에서 “방금 조사를 마치고 나왔다”며 “전직 법무부 장관으로서 이런 조사를 받게 되어 참담한 심정”이라고 말했다.
 
조국 검찰조사 마쳐, “일일이 답변과 해명 구차하고 불필요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조 전 장관은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공소장에 기재된 혐의 15개 가운데 허위작성공문서 행사,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증거은닉 교사, 증거위조 교사 등에 연관됐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와 관련해 조 전 장관은 “아내의 공소장과 언론 등에서 나와 관련해 거론되는 혐의 전체는 사실과 달라 분명히 부인하고 있음을 여러 차례 밝혀왔다”고 반박했다.

그는 “이런 상황에서 일일이 답변하고 해명하는 일은 구차하고 불필요하다고 판단했다”며 “검찰이 오랜 기간 수사해 왔으니 수사팀이 기소 여부를 결정하면 법정에서 모든 것의 시시비비를 가려 진실을 밝히고자 한다”고 말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 반부패수사2부(부장검사 고형곤)은 이날 조 전 장관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조사했다. 조사 자리엔 조 전 장관의 변호인도 들어갔다. 

조 전 장관은 8시간 정도 검찰 조사를 받은 뒤 귀가했다. 그는 조사 초반부터 진술거부권을 행사했다고 알려졌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검찰, 조국 세 번째로 불러 가족 의혹에 관여 여부 조사
  2. 서울대, 조국 석·박사학위 논문 표절 의혹 본격 조사 하기로
  3. 법원 정경심 공소장 변경 불허, 검찰 ‘무리한 기소’ 비판 불가피
  4. [오늘Who] '검찰 저격수' 자임한 황운하, 쓰러지거나 돌파하거나
  5. 이낙연 황교안, 대선주자 운명 걸고 총선에서 정면대결 펼친다
  6. 여의도 귀환 노리는 홍준표 오세훈, 친황체제에서 한국당 공천받을까
  7. [Who Is ?] 조국 전 법무부 장관
  8. [인터뷰] 김용태 “사모펀드법 고쳐 기업사냥꾼 불공정행위 막아야”
  9. 코스맥스엔비티 넥스트BT, 건강기능식품 지원정책에 성장기회 잡아
  10. 삼성생명 한화생명 교보생명, 헬스케어 스타트업 발굴경쟁 불붙어
TOP

인기기사

  1. 1 이마트 '가격 중간은 없다', 정용진 '유통실험' 내년에도 계속 간다
  2. 2 남매경영 4년 신세계에 이익 따라잡힌 이마트, 정용진 명예회복 별러
  3. 3 구본능 구본준, 구자경 이어 LG그룹 총수일가 구심점 역할 누가 맡나
  4. 4 한상윤, BMW코리아 하이브리드 '5시리즈'로 '불자동차' 오명 벗는다
  5. 5 벤츠코리아, 친환경차 라인업 확대해 수입차 강자 굳히기 총력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