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투자금융과 자산운용 호조로 3분기 누적 순이익 급증

이현주 기자
2019-11-14 17:42:00
0
한국투자증권이 투자금융(IB)과 자산운용부문 호조에 힘입어 3분기 누적으로 순이익이 급증했다.

한국투자증권은 14일 공시를 통해 3분기 누적 순이익으로 5333억 원을 냈다고 밝혔다. 2018년 같은 기간보다 29.8% 늘어났다.
 
한국투자증권, 투자금융과 자산운용 호조로 3분기 누적 순이익 급증

▲ 한국투자증권 로고.


3분기 누적 영업수익(매출)은 8조2309억 원, 영업이익은 6664억 원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영업수익은 49.2%, 영업이익은 23.5% 증가했다.

투자금융(IB)부문과 자산운용부문의 수익이 크게 늘며 한국투자증권의 실적 증가를 이끈 것으로 파악됐다.

3분기에 투자금융부문 수수료 수익으로 2187억 원을, 자산운용부문 수익으로 6054억 원을 거뒀다.

한국투자증권 관계자는 “국내외 악재에 따른 증시 부진에도 투자금융부문과 자산운용부문을 중심으로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현주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IBK기업은행, 기술보증기금과 함께 소재부품기업 금융지원 강화
  2. ABL글로벌자산운용, 우리글로벌자산운용으로 이름 바꾸고 새 출발
  3. 저축은행 79곳, 이자이익 늘어 3분기 누적 순이익 역대 최대
  4. 젬백스앤카엘 "알츠하이머 치료제 국내 임상2상 결과 성공적"
  5. 박현주, 미래에셋자산운용 앞세워 일본 인도에서 사업영토 넓힌다
  6. KB증권 중국 대형증권사와 협약, 김성현 "국제금융 도약의 기회"
  7. IBK기업은행, 베트남 진출 기업 위한 통합 자산관리서비스 내놔
  8. [오늘Who] IBK투자증권 이익 늘린 김영규, 기업은행장 후보 급부상
  9. [Who Is ?] 조웅기 미래에셋대우 대표이사 부회장
  10. 금융투자협회장 나재철 신성호 정기승 '3파전', 20일 임시총회 선출
TOP

인기기사

  1. 1 정기선, 현대중공업의 사우디아라비아 LNG운반선 수주 진두지휘하나
  2. 2 동물구충제 '펜벤다졸' 품귀, 제일바이오 주가 상승에 '불편한' 시선도
  3. 3 박삼구의 내부거래 하청노동자 고용승계, 아시아나항공 매각 복병되나
  4. 4 헬릭스미스, 루게릭병 예방과 치료용 조성물로 유럽에서 특허 따내
  5. 5 대구시장 권영진, 대구경북 신공항 속도전 기대하지만 어려움 여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