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홍원표, 삼성SDS 개발자회의에서 "개발 생태계 활성화 지속 노력"

김디모데 기자
2019-11-14   /  14:04:46
홍원표, 삼성SDS 개발자회의에서 "개발 생태계 활성화 지속 노력"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 사장이 14일 삼성SDS 잠실캠퍼스에서 개최한 개발자 콘퍼런스 'Techtonic 2019'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삼성SDS>

삼성SDS가 데이터 분석작업을 줄여주는 인공지능 개발 가속화 기술 등 최신기술을 알렸다.

삼성SDS는 14일 서울 송파구 신천동 삼성SDS 잠실캠퍼스에서 ‘테크토닉(Techtonic) 2019’를 개최했다.

테크토닉은 개발자 생태계 확장을 위해 삼성SDS가 보유한 최신기술과 개발 노하우를 공유하는 개발자 콘퍼런스다. 올해 2회째 행사에는 소프트웨어 개발자, 연구원, 대학(원)생 등 1200여 명이 참석했다.

삼성SDS는 인공지능(AI)과 클라우드 등 정보기술(IT) 동향과 실제 적용사례를 발표했다.

윤심 삼성SDS 최고기술책임자(CTO) 부사장은 주제강연에서 신사업 아이디어 공모, 오픈소스 공개를 통한 산학 연계 프로그램, IT 전문기술 확보, 전략투자 등을 포함하는 삼성SDS의 ‘이노베이션 프레임워크’를 소개했다.

또 고객의 디지털 전환(트랜스포메이션)을 이끄는 인공지능, 블록체인, 클라우드, 데이터분석, 보안 등 삼성SDS의 5대 기술이 적용된 기술 플랫폼과 이를 통한 혁신 사례도 나눴다.

권영준 삼성SDS AI연구팀장 상무는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개발 가속화 기술을 설명했다.

이 기술은 데이터 분석 과정 중 가장 많은 시간이 할애되는 샘플 데이터를 분류하는 데이터 라벨링 작업을 자동화해 전체 데이터 분석작업의 80%를 줄여준다. 데이터 속성에 맞는 딥러닝 모델을 자동으로 추천해 인공지능 개발 생산성도 높여준다.

기술세션에서는 삼성전자 무선사업부가 스마트폰 챗봇 서비스를 글로벌 시장에 빠르고 안정적으로 배포하기 위해 적용한 사이트 신뢰성 공학 모델이 소개됐다. 

정보유출 사례와 방어기술을 질의응답 형식으로 진행한 보안 딥다이브 세션과 삼성SDS의 오픈소스 데이터분석 도구 브라이틱스 스튜디오의 지도(튜토리얼) 세션도 진행됐다.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 사장은 “오픈소스 공개, 개발자 콘퍼런스 등 개발자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이 기사는 꼭!

  1. SK텔레콤, 200 개 나라 로밍고객에게 현지 재난정보를 문자로 안내
  2. SK텔레콤, 5G시대 주도권 노려 인공지능 반도체 연구개발 잰걸음
  3. 현대기아차, 인공지능 미국 MIT공대 교수를 기술자문위원으로 영입
  4. SK매직, 인공지능 식물재배기 제조기업을 22억에 인수하기로
  5. 동원그룹 하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 계열사 9곳에서 100 명 모집
  6. 김대헌 이지은, 호반건설과 한국MS 손잡고 디지털 전환 협력
  7. NH투자증권, 비대면 금융수요 맞춰 부산 디지털자산관리센터 열어
  8. 카카오VX, 스크린골프과 체험형콘텐츠에 첨단기술 접목 강화
  9. 한국전력, 서귀포시 SK텔레콤과 1인가구 안부살핌서비스 제공
  10. LF 코로나19 위기에 온라인에 집중, 구본걸 온라인 전환 경험 되살려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