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희, '대한항공 통한 가사도우미 불법고용' 항소심도 집행유예 받아

조장우 기자
2019-11-14 11:08:24
0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이 필리핀 가사도우미를 불법 고용한 혐의로 항소심에서도 집행유예를 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9부는 14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이명희 전 이사장에게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이명희, '대한항공 통한 가사도우미 불법고용' 항소심도 집행유예 받아

▲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


이 전 이사장은 딸인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함께 2013년부터 2018년 초까지 필리핀 여성 11명을 대한항공 직원인 것처럼 허위로 꾸며 가사도우미 일을 시킨 혐의로 기소됐다.

대한항공은 이 전 이사장과 조 전 부사장의 지시를 받아 필리핀 지점을 통해 가사도우미를 선발한 뒤 현지 우수 직원으로서 본사 연수프로그램을 이수한다고 꾸며 필리핀 여성들의 비자를 받았다.

현행법에 따르면 재외동포와 결혼이민자 등 내국인에 준하는 신분을 가진 외국인만 가사도우미로 일할 수 있다.

1심에서는 이 전 이사장에게 2심과 같은 형량과 함께 사회봉사도 명령했지만 2심 재판부는 사회봉사 명령은 하지 않았다.

2심 재판부는 “재판 도중 남편인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이 사망하는 아픔을 겪었고 앞으로 엄중한 사회적 비난을 받을 것을 고려해 징역형의 집행을 유예하고 별도의 사회봉사는 명령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대한항공, 공정위 행사에서 중소기업과 상생협력 성공사례 발표
  2. [오늘Who] 조원태 방식 경영 조용히 시작, 대한항공 군살빼기부터
  3. 대한항공, 50세 이상 15년 근속 직원 대상으로 희망퇴직 신청받아
  4. 금감원 검사받은 삼성생명, 보험금 지급률 올려 '소비자보호' 발맞추나
  5. 신협 필리핀에서 봉사활동, 김윤식 "세계를 어부바하는 사회공헌 계속"
  6. 소비자원 프랜차이즈 치킨 소비자 만족도 조사에서 페리카나가 1위
  7. LG전자, 미국 컨슈머리포트로부터 냉장고 품질 인정받아
  8. [Who Is ?]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
  9. 안현호, 말레이시아 총리 만나 한국항공우주산업 경공격기 '세일즈'
  10. [오늘Who] 조현범 구속으로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미래구상 흔들
TOP

인기기사

  1. 1 정용진 "안 팔리면 제가 먹죠", 백종원 부탁에 '못난이 감자' 30톤 구매
  2. 2 이재광, 둔촌주공 분양가 협상에서 주택도시보증공사 엄격기준 지킬까
  3. 3 [CEO톡톡] 입술 없으면 이가 시리다, 대한항공 조원태 남매 운명인가
  4. 4 문재인 지지율 50%에 육박, 다음 정치지도자 호감도 1위는 이낙연
  5. 5 [오늘Who] 고동진, 강하고 싼 ‘갤럭시폴드2’로 삼성전자 혁신 보인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