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지지율 47.3%로 올라, 소통과 통합 행보에 긍정적 평가

류근영 기자
2019-11-14 10:40:14
0
문재인 지지율 47.3%로 올라, 소통과 통합 행보에 긍정적 평가

▲ 11월 2주차 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평가 주간집계. <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47.3%로 오르며 40%대 후반으로 올라섰다.

여론 조사기관 리얼미터는 11월 2주차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도 조사(주중 집계)에서 응답자의 47.3%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주 집계보다 2.8%포인트 상승했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3.4%포인트 내린 48.8%로 집계됐다.

리얼미터는 “문 대통령이 여당과 야당 5당 대표와 청와대 관저에서 만나는 등 소통과 통합 행보를 보이고 석 달 연속 고용지표가 좋아지며 지지율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다.

세부적으로 중도층 보수층, 20대 60대 이상, 50대 30대, 부산 울산 경남 대구 경북, 호남 경기 인천 서울 등 대부분의 계층과 지역에서 상승했다. 진보층과 40대에서는 소폭 하락했다.

정당 지지율을 보면 더불어민주당은 39.4%로 1.6%포인트 오른 반면 자유한국당은 29.7%로 3.9%포인트 내렸다.

정의당은 지난주보다 1%포인트 오른 6.3%, 바른미래당은 0.8%포인트 상승한 5.9%로 나타났다. 우리공화당은 1주일 전보다 0.7%포인트 오른 2.1%, 민주평화당은 0.1%포인트 내리며 1.5%로 집계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tbs 의뢰로 11일부터 13일 사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만9076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1508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2.5%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http://www.realmeter.net/category/pdf/)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박원순 "민주당은 내년 총선에서 청년세대 과감하게 선발해야"
  2. 하태경 "변화와 혁신 신당에 안철수도 합류할 것으로 본다"
  3. 한국당 뺀 여야 4+1 협의체 선거법 합의 불발, "9일까지 협의"
  4. '변화와 혁신' 중앙당 발기인대회, 창당준비위원장에 하태경
  5. 바른미래당 쪼개져, 손학규 제3지대론으로 총선까지 ‘가시밭길’
  6. 황교안 '당 사유화' 논란 직면, 한국당 원내대표 선거에서 부메랑되나
  7. '강공' 이해찬, 선거법 개정안은 한국당과 협상여지 열어놓다
  8. [Who Is ?] 문재인 대통령
  9. [오늘Who] 예산안 완패한 심재철, 한국당 강경 분위기에 협상력 실종
  10. [Who Is ?] 구자은 LS엠트론 회장
TOP

인기기사

  1. 1 정용진 "안 팔리면 제가 먹죠", 백종원 부탁에 '못난이 감자' 30톤 구매
  2. 2 문재인 지지율 50%에 육박, 다음 정치지도자 호감도 1위는 이낙연
  3. 3 [장인석 착한부동산] 서울에서 가장 비싼 땅 될 용산 샅샅이 훑어보기
  4. 4 김범년 김동수, 한전KPS와 대한전기협회 함께 중소기업 품질지원
  5. 5 해외언론 “삼성중공업, 노르웨이 건설사와 해양플랜트 수주동맹 추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