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 주식은 제약업종 최선호주", 연구개발 성과 본격화

나병현 기자
2019-11-14 08:12:29
0
동아에스티 주가가 오를 것으로 예상됐다.

본업에서 안정적 실적이 확인됐고 항암제 기술료 유입 등 다수의 기업가치 개선요소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동아에스티 주식은 제약업종 최선호주", 연구개발 성과 본격화

▲ 엄대식 동아에스티 대표이사 회장.


구완성 NH투자증권 연구원은 14일 동아에스티 목표주가를 13만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13일 동아에스티 주가는 9만9천 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구 연구원은 “동아에스티는 올해 모든 사업부문에서 고르게 성장하며 분기마다 안정적 실적을 내고 있고 이와 같은 추세는 2020년에도 지속될 것”이라며 “슈퍼항생제 ‘시벡스트로’ 처방 증가에 따른 기술료 증가 등 구조적 실적 증가요인을 두루 갖추고 있다”고 분석했다.

동아에스티는 2020년 개별기준으로 매출 6100억 원, 영업이익 657억 원을 거둘 것으로 전망됐다. 올해 실적 예상치보다 매출은 7.5%, 영업이익은 66.7% 증가하는 것이다.

슈가논, 가스터, 모티리톤 등 주요 품목의 매출은 다른 제약사와의 공동판매 효과로 늘고 있다. 특히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가스터는 ‘라니티딘’ 성분의 위장약 판매중단에 따른 수혜를 입을 것으로 보인다.

주블리아(손발톱무좀), 투리온(알레르기) 등 신제품 매출도 증가해 2020년 전문의약품(ETC)부문 매출은 올해보다 6.4%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수출부문도 자양강장제 박카스의 캄보디아 수출 중가와 빈혈 치료용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 ‘DA-3880’의 일본 수출로 성장세를 지속할 것으로 전망됐다.

또 2016년 글로벌제약사 애브비 대상으로 기술수출 했던 항암제 ‘DA4501’의 전임상 종료에 따른 단계별 기술수수료(마일스톤) 수취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분석됐다.

구 연구원은 “2020년은 동아에스티의 기존 연구개발(R&D) 성과가 실제 수익성 개선으로 반영될 시기가 될 것”이라며 “2020년 다수의 기업가치 개선 요소가 기대되는 만큼 동아에스티를 제약업종 최선호주로 제시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바이오시밀러 제조 '에이프로젠', 국내 11번째 유니콘기업으로 등재
  2. 삼성바이오에피스, 유방암 바이오시밀러의 중국 임상3상 착수
  3. 셀트리온, 미국혈액학회에서 ‘트룩시마’ 임상3상 결과로 효능 입증
  4. "종근당 주가 상승 예상", 전문의약품 주력제품의 매출 증가 지속
  5.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6. 셀트리온헬스케어 '10억불 수출의 탑' 수상, 김형기는 산업부장관상
  7. 유한앙행, 기술료 유입과 전문의약품 매출 늘어 내년 실적 좋아져
  8. 김범수 이해진, 카카오 네이버의 IT업계 뛰어넘을 동맹군 확보 경쟁
  9. 현대건설 대림산업 GS건설, 한남3구역 재입찰에 눈치싸움 ‘치열’
  10. 대구시장 권영진, 대구경북 신공항 속도전 기대하지만 어려움 여전
TOP

인기기사

  1. 1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2. 2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3. 3 정기선, 현대중공업의 사우디아라비아 LNG운반선 수주 진두지휘하나
  4. 4 소형SUV 강자 기아차 셀토스, 내년은 현대차 새 투싼과 한판 붙어야
  5. 5 동물구충제 '펜벤다졸' 품귀, 제일바이오 주가 상승에 '불편한' 시선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