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의원 157명,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재개 촉구 결의안’ 발의

이한재 기자
2019-11-13 18:18:55
0
여야 의원 157명,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재개 촉구 결의안’ 발의

▲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개성공단 금강산관광 재개 촉구 결의안'을 대표 발의한 의원들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우원식 의원실>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국회의원 157명이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재개를 촉구하는 결의안을 공동 발의했다.

결의안을 대표 발의한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김한정, 신동근, 오영훈 의원과 이정미 정의당 의원, 최경환 대안정치 의원은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개성공단·금강산 관광 재개 촉구 결의안 공동발의 기자회견’을 열었다.

결의안은 정부가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재개를 위해 주도적 역할을 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우원식 의원은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문제는 올해 연말까지 어떻게든 해결해야 한다”며 “157명이 서명한 만큼 본회의에 상정만 하면 결의안이 통과될 것”이라고 말했다.

결의안에는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국회의원 157명이 공동 발의자로 이름을 올렸다. 더불어민주당 128명, 바른미래당 5명, 대안정치 9명, 정의당 6명, 민주평화당 5명, 김종훈 민중당 의원, 무소속 김경진, 손금주, 손혜원 의원 등이다.

여야 의원들은 10월7일 100여 개가 넘는 시민사회단체가 참여해 발족한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 범국민운동본부’가 추진하고 있는 범국민서명운동, 각계 대표자 평화회의, 국회 내 개성공단 및 금강산 관광 사진전 등 각종 사업에도 의원단을 구성해 참여하기로 했다.

우원식, 김한정, 오영훈 의원 등은 11월18일 강원도 고성에서 범국민운동본부가 개최하는 ‘개성공단·금강산 관광 재개를 위한 각계 대표자 평화회의’에도 참석한다.

이번 결의안은 더불어민주당 민주평화국민연대 회원들의 논의로 시작돼 대표 발의한 6명의 의원들의 주도로 마련됐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이인영 “한국당은 국회 복귀 끝내 응답 안 했다, 단호한 대처 준비”
  2. 한국당 최고위원회, 나경원 원내대표 임기연장 허용 않기로 의결
  3. 박원순, 어린이 안전대책으로 민식이법 막은 한국당에 강한 주먹 날려
  4. 문재인 “계절관리제 정착 위해 미세먼지특별법 개정안 처리 필요”
  5. 나경원 “신속처리안건 관련 5대 법안에 필리버스터 보장해야”
  6. 이인영 “한국당은 필리버스터 철회하고 법안 처리해야, 마지막 제안”
  7. 오신환 "준연동형 비례대표제와 공수처 기소권 제한으로 타협하자"
  8. 박동욱 이영훈,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도시정비 1위 다툼 치열
  9. KB금융지주 사외이사 6명 임기만료 앞둬, 이사진 구성에 시선집중
  10. [오늘Who] 반도그룹 한진칼 지분 확대, 조원태 우군인가 적군인가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4. 4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