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영비비안 주가 상한가, 남석우 538억에 경영권 광림에 넘겨

박혜린 기자
2019-11-13 18:11:45
0
남영비비안 주가가 상한가를 보였다.

13일 남영비비안 주가는 전날보다 29.93%(6450원) 급등한 2만8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남영비비안 주가 상한가, 남석우 538억에 경영권 광림에 넘겨

▲ 남석우 남영비비안 회장.


이날 광림은 남영비비안 최대주주 남석우 회장을 비롯한 특수관계인 8명의 주식 404만6895주를 538억2370만 원에 양수한다고 밝혔다.

광림은 애초 쌍방울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남영비비안 경영권을 포함한 지분 매각 입찰에 참가했는데 협상 과정에서 단독 인수로 결정됐다. 

광림 측은 “사업 다각화를 위해 속옷 및 잠옷 제조회사 남영비비안 주식을 양수한다”고 말했다.

광림은 이번 주식 양수로 남영비비안 지분 58.92%를 확보하게 된다.

양수 예정일자는 2019년 12월27일이다.

광림은 유압크레인과 전기공사용 특장차, 운송용 차량, 환경차 등 중량물 운반용 건설장비와 특수장비를 제조·판매하는 회사다. 쌍방울 지분 18%를 보유하고 있기도 하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미래에셋대우, 다이렉트 전용 주가연계증권 가입 이벤트
  2. 네이버 주식, 액면가 5천 원으로 환산한 주가 1위에 올라
  3. 삼성전기 목표주가 높아져, "애플에 고부가 기판 공급확대 예상"
  4. 셀트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유럽에 신제품 내놓고 미국 공략 확대"
  5. “GS건설 주가 상승 가능”, 자산운용업으로 사업다각화 추진
  6. 오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중국 신제품 판매호조로 매출 늘어"
  7. "삼성엔지니어링 주가 상승 가능", 해외수주 내년 두드러진 성과 기대
  8. 김범수 이해진, 카카오 네이버의 IT업계 뛰어넘을 동맹군 확보 경쟁
  9. 현대건설 대림산업 GS건설, 한남3구역 재입찰에 눈치싸움 ‘치열’
  10. 상장폐지 벗어난 경남제약, 방탄소년단 모델로 레모나 해외진출 잰걸음
TOP

인기기사

  1. 1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2. 2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