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해외언론 “엔비디아,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 생산 맡겨”

임한솔 기자
2019-11-13   /  17:37:53
엔비디아가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그래픽 처리 장치) 생산을 위탁해 6개월 안에 출시한다고 외국언론이 보도했다.

13일 IT전문매체 마이드라이버는 “엔비디아는 7나노급 GPU의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파트너로 삼성전자를 선택했다”며 “엔비디아가 데이터센터 전문 컴퓨팅 플랫폼을 겨냥해 앞으로 6개월 안에 7나노급 GPU를 출시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해외언론 “엔비디아,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 생산 맡겨”

▲ 엔비디아 로고.


7나노란 반도체 회로폭을 의미한다. 숫자가 작을수록 성능이 향상된다.

마이드라이버는 미국 투자은행 레이먼드제임스 연구원의 보고서를 인용해 엔비디아가 앞으로 일반 소비자용 GPU도 내놓을 것으로 전망했다.

엔비디아는 그동안 대만 기업 TSMC에 12나노급 GPU 생산을 위탁해 왔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이 기사는 꼭!

  1. 코스피 '기관 매도'에 6거래일 만에 하락, 코스닥도 이틀째 내려
  2. 삼성전자 인공지능 네온 제작자 “스마트폰 테스트 중, 올해 안 공개”
  3.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상승 많아,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올라
  4. 삼성전자 수원사업장과 화성사업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나와
  5. 코스피 '외국인 매수'에 사상 최고치 또 갈아치워, 코스닥은 내려
  6. 조사업체 "올해 반도체 매출 인텔 1위 삼성전자 2위 SK하이닉스 4위"
  7. 코스피 장중 약보합 코스닥 상승, 신풍제지 대영포장 에스씨디 급등
  8. 삼성전자 부사장 강경훈, ‘노조와해’ 항소심에서도 징역 1년4개월 받아
  9. 삼성전자서비스, 세탁기와 김치냉장고 무상점검을 내년 2월까지 실시
  10. 삼성전자 인공지능 네온, 스마트폰 소프트웨어 경쟁력 비밀병기 되나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