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해외언론 “엔비디아,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 생산 맡겨”

임한솔 기자
2019-11-13   /  17:37:53
엔비디아가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그래픽 처리 장치) 생산을 위탁해 6개월 안에 출시한다고 외국언론이 보도했다.

13일 IT전문매체 마이드라이버는 “엔비디아는 7나노급 GPU의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파트너로 삼성전자를 선택했다”며 “엔비디아가 데이터센터 전문 컴퓨팅 플랫폼을 겨냥해 앞으로 6개월 안에 7나노급 GPU를 출시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해외언론 “엔비디아,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 생산 맡겨”

▲ 엔비디아 로고.


7나노란 반도체 회로폭을 의미한다. 숫자가 작을수록 성능이 향상된다.

마이드라이버는 미국 투자은행 레이먼드제임스 연구원의 보고서를 인용해 엔비디아가 앞으로 일반 소비자용 GPU도 내놓을 것으로 전망했다.

엔비디아는 그동안 대만 기업 TSMC에 12나노급 GPU 생산을 위탁해 왔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이 기사는 꼭!

  1. 삼성전자 갤럭시버즈라이브 갤럭시워치3 판매, 갤럭시탭S7 21일 출시
  2. 외국언론 "화웨이, 미국 제재에 5G스마트폰 AP 받는 기업 다각화"
  3. 코스피 '외국인 매수'에 1%대 올라 최고치 또 경신, 코스닥도 상승
  4. 코스피 '기관과 외국인 매도'에도 강보합, 코스닥은 1%대 올라
  5. 삼성계열사 수해지역 피해복구 지원활동, 삼성전자는 30억 기부
  6.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엇갈려, 삼성전자 SK하이닉스는 하락
  7. 외국언론,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놓고 “사양 좋지만 가격은 부담”
  8. 삼성전자 "광주사업장 산재신청 직원에 불이익 보도는 사실 아니다"
  9. 삼성전자, 새 스마트폰 갤럭시노트20 2종과 갤럭시Z폴드2 공개
  10. 삼성전자 2분기 인도 휴대폰 점유율 1위 되찾아, 피처폰에서 우세 뚜렷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