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원전 부품과 장비 국산화 착수

김수연 기자
2019-11-13 16:40:27
0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원전 부품과 장비 국산화 착수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왼쪽)과 이명진 엠앤디 대표이사가 13일 경기도 수원시에 있는 엠앤디연구소에서 ‘방화댐퍼 작동 시험장비 국산화 개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이 원전 부품과 장비를 국산기술로 만드는 일에 착수했다.

한국수력원자력은 13일 경기도 수원시에 있는 엠앤디연구소에서 중소기업인 엠앤디와 ‘방화댐퍼 작동 시험장비 국산화 개발’ 업무협약을 맺었다.

한수원은 9월 부품·장비국산화태스크포스를 발족한 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처음으로 개발사업을 진행하게 됐다.

방화댐퍼는 화재 때 불꽃과 연기 등을 차단하기 위해 설치하는 장치다.

한수원과 엠앤디는 12월부터 2021년 11월까지 7억6천만여 원을 투입해 방화댐퍼 시험장비를 국산기술로 개발한다.

방화댐퍼 개발 및 시험 때 작업자가 접근하기 어려운 위치에 로봇팔을 활용할 수 있도록 장비를 만드는 것이다.

한수원은 연구비로 5억여 원을 지원하고 테스트베드(시험대)도 제공한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협약식에서 “실질적으로 기술과 장비를 국산화하기 위해 내부의견뿐만 아니라 기업들의 제언도 많이 수렴하겠다”며 “국산화를 추진하면서 장애요인이 나타나면 한수원이 해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수원은 부품·장비국산화태스크포스를 구성해 2022년까지 3년 동안 100대 과제에 예산 1천억 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대내·외로 과제를 공모해 국산화 대상을 발굴하고 타당성을 검토한다.

수행기업 공모를 준비하고 있고 기존에 준비했던 과제들은 2019년 안으로 서둘러 착수하기로 했다.

한수원은 국산화작업이 단순개발에 그치지 않고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국내외 판로를 개척하는 일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방침을 세웠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수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수원 원전해체 비즈니스포럼 열어, 정재훈 “해체산업 발전 노력”
  2. 한수원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간담회, 정재훈 "원전 생태계 유지"
  3. 한수원 신고리원전 3·4호기 준공식, 성윤모 "원전 경쟁력의 계기"
  4. 서부발전 쌍용양회에 석탄재 공급, 김병숙 “일본산 석탄재 대체”
  5. 최태원, 최종현학술원 도쿄포럼에서 "아시아가 힘 합쳐 리더십 보여야"
  6. 박현주, 미래에셋자산운용 앞세워 일본 인도에서 사업영토 넓힌다
  7. 제주항공 주식 투자의견 중립, "저비용항공 재편 전 이익개선 불투명"
  8. [Who Is ?]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9. [오늘Who] 홍남기 경제부총리 1년, 낮은 경제성장률의 명예회복 별러
  10. [Who Is ?]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TOP

인기기사

  1. 1 정기선, 현대중공업의 사우디아라비아 LNG운반선 수주 진두지휘하나
  2. 2 동물구충제 '펜벤다졸' 품귀, 제일바이오 주가 상승에 '불편한' 시선도
  3. 3 박삼구의 내부거래 하청노동자 고용승계, 아시아나항공 매각 복병되나
  4. 4 헬릭스미스, 루게릭병 예방과 치료용 조성물로 유럽에서 특허 따내
  5. 5 대구시장 권영진, 대구경북 신공항 속도전 기대하지만 어려움 여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