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3사 주가 모두 떨어져, '방탄소년단 테마주'도 하락

나병현 기자
2019-11-13 16:04:53
0
YG엔터테인먼트와 SM엔터테인먼트, JYP엔터테인먼트 주가가 모두 떨어졌다.

13일 SM엔터테인먼트 주가는 전날보다 4.03%(1550원) 떨어진 3만69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엔터테인먼트3사 주가 모두 떨어져, '방탄소년단 테마주'도 하락

▲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


SM엔터테인먼트 주가는 12일 3.28%(1250원) 상승했으나 하루 만에 상승분을 모두 반납했다.

YG엔터테인먼트 주가는 2.29%(600원) 낮아진 2만5550원, JYP엔터테인먼트 주가는 1.40%(300원) 내린 2만1200원에 장을 마쳤다.

‘방탄소년단 테마주’로 묶이는 회사들의 주가도 모두 하락했다.

디피씨는 8.03%(470원) 떨어진 5380원에 거래를 끝냈다. 디피씨는 전자레인지와 에어컨 등 가전부품을 만드는 회사로 자회사인 스틱인베스트먼트가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1020억 원을 투자했다.

넷마블 주가는 4.21%(3900원) 하락한 8만8800원에 거래를 마쳤다. 넷마블은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2대주주로 방탄소년단 지식재산권을 활용한 모바일게임을 배급한다. 

브이티지엠피 주가는 0.96%(90원) 떨어진 9260원에 장을 마감했다. 지엠피 자회사 브이티코스메틱은 방탄소년단과 협업한 화장품 ‘VTXBTS’를 세계시장에 판매한다.

반면 키이스트는 0.35%(10원) 내린 2825원에 거래를 끝냈다. 키이스트의 일본 자회사 SMC는 방탄소년단 일본 팬클럽을 운영하고 관리한다. 

드림어스컴퍼니는 2.53%(150원) 낮아진 5770원에 장을 마쳤다. 드림어스컴퍼니는 방탄소년단의 음원을 유통하며 모회사 SK텔레콤을 통해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등 연예기획사들에 콘텐츠를 공급한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올해 한국 유튜브 1위 뮤직비디오는 방탄소년단 '작은 것들을 위한 시'
  2. '방탄소년단 테마주' 대체로 떨어져, 엔터테인먼트3사 주가는 보합
  3. "SM엔터테인먼트 주가 상승 예상", 미국에서 '슈퍼엠' 본격 활동
  4. 코오롱인더스트리 목표주가 상향, "내년 아라미드 섬유 수요 급증"
  5. 넷마블 새 성장동력 찾는 방준혁, 웅진코웨이 인수 올해 끝낼까
  6. 게임업계 대표한 김택진, 엔씨소프트 '리니지2M' 성공으로 올해 마감
  7. 넥슨 매각 실패로 한계 절감한 김정주, 체질개편 끝없이 진행 중
  8.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9. 금감원, 우리은행 하나은행 손실사태 '통제부실'로 은행장 제재하나
  10.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TOP

인기기사

  1. 1 '인수자' 정몽규, 박삼구의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의심의 시선 보내다
  2. 2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3. 3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4. 4 노소영, 최태원과 이혼하면 SK그룹을 분리해 경영하기를 원하나
  5. 5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