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성장 가능성 높은 유망 중소기업 223곳 선정해 육성

김남형 기자
2019-11-13 11:15:01
0
경기도가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성장 잠재력이 높은 중소기업을 발굴해 육성한다. 

경기도는 13일 ‘2019년 경기도 유망 중소기업’으로 223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경기도, 성장 가능성 높은 유망 중소기업 223곳 선정해 육성

▲ 이재명 경기도지사.


올해는 600여 개가 넘는 기업들이 신청해 약 3대1이 넘는 경쟁률을 보였다.

창업 활성화를 위해 올해 처음 신설된 스타트업(업력 3년 미만 창업기업) 분야는 7.5대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이번에 선정된 223개 기업 가운데 최초인증을 받은 업체는 170곳, 스타트업 분야는 10곳, 재인증을 받은 업체는 43곳이다.

이들 업체는 경영평가, 특성평가, 기술품질평가, 일자리 성장성, 지속가능 경영능력 등의 항목에서 종합적으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전체 평균 매출액은 115억5천만 원, 평균 종업원 수는 38.4명으로 나타났다.

유망 중소기업 인증업체에게는 경기도지사 명의의 현판과 인증서가 부여된다. 경기도가 운영하는 각종 기업지원 사업(8개 기관 34종)에 가산점 혜택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받을 수 있다. 선정기업 인증서 수여식은 12월 초에 열린다.

이소춘 경기도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유망 중소기업은 1995년부터 시작돼 현재까지 6천여 개 기업이 인증을 받았고 인증기업의 최근 3년 동안 매출액 증가율은 평균 11.5%로 지속 성장하고 있다”며 “내년에는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추진 기업체의 우대 선발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경기도, 기본소득 공론화 위해 내년 2월 기본소득 박람회 열기로
  2. 경기도, 도봉산과 양주 잇는 지하철 7호선 연장사업 기공식
  3. 경기도, 신생아 보호 위해 신생아실 내부에도 폐쇄회로TV 설치
  4. 경기도, 이재명 빚 탕감 프로젝트로 누적 920억 채권 소각
  5. 이재명, 미8군 사령부와 경기지역 미군 현안 놓고 협력 강화
  6. 코오롱글로벌, 경기도 성남에서 재개발사업 3940억 규모 수주 
  7. 경기도, 중앙정부와 저출산 해법 마련 토론회 10일 열어
  8. [오늘Who] 박정원, 두산중공업 재무구조 위해 두산건설 합병하나
  9. 무명시절 ‘펭수’ 지나친 빙그레 동원F&B, 인기 치솟자 섭외경쟁 불붙어
  10. 아시아나항공 매각 주식매매계약만 남아, 산업은행 중재가 큰 역할
TOP

인기기사

  1. 1 정용진 "안 팔리면 제가 먹죠", 백종원 부탁에 '못난이 감자' 30톤 구매
  2. 2 박삼구의 내부거래 하청노동자 고용승계, 아시아나항공 매각 복병되나
  3. 3 헬릭스미스, 루게릭병 예방과 치료용 조성물로 유럽에서 특허 따내
  4. 4 이재광, 둔촌주공 분양가 협상에서 주택도시보증공사 엄격기준 지킬까
  5. 5 [CEO톡톡] 입술 없으면 이가 시리다, 대한항공 조원태 남매 운명인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