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해외에서 사회적 채권 발행 성공해 2억 달러 조달

감병근 기자
2019-11-13 11:05:28
0
우리카드가 해외에서 사회적 채권을 발행해 자금을 조달했다. 

우리카드는 국내 민간기업 최초로 2억 달러(2340억 원) 규모의 소셜 해외 자산유동화증권(ABS) 발행에 성공했다고 13일 밝혔다.
 
우리카드, 해외에서 사회적 채권 발행 성공해 2억 달러 조달

▲ 정원재 우리카드 대표이사 사장.


소셜 해외 자산유동화증권은 저소득층과 중소기업 지원 등 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발행되는 채권인 ‘소셜본드’ 가운데 하나다. 

우리카드는 이번 발행으로 조달한 자금을 영세 중소가맹점의 카드 결제대금 지급을 위해 사용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이번 해외 자산유동화증권에는 HSBC은행이 단독 투자했다. 기초자산은 신용카드 매출채권이고 만기는 3년이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이번 해외 자산유동화증권 발행이 사회적 채권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자금조달 기반 다변화와 더불어 사회문제 해결과 지속가능 성장을 위한 여러 방안들을 함께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감병근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카드사 구관이 명관', 임영진 이동철 정원재 원기찬 이문환 연임 유력
  2. 우리은행 KEB하나은행, 파생결합펀드 배상 수용해도 후폭풍 계속
  3. 신한금융지주 회장후보로 돌아온 위성호, 명예회복 기회 잡을까
  4. 이동걸, 박삼구 추켜세우며 아시아나항공 연내 매각 위해 압박
  5. 신한금융지주 회장 선임에 '함영주 데자뷰', 조용병은 다른 길 갈까
  6. 더케이손해보험 인수실사 하나금융, 김정태 푸르덴셜생명도 바라보나
  7. 미래에셋대우, '마중가타워' 재매각 지연에 해외투자 명성 흠집나나
  8. 박동욱 이영훈,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도시정비 1위 다툼 치열
  9. KB금융지주 사외이사 6명 임기만료 앞둬, 이사진 구성에 시선집중
  10. [오늘Who] 반도그룹 한진칼 지분 확대, 조원태 우군인가 적군인가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