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휠라코리아 주가 상승 가능", 미국시장 수익성도 4분기부터 회복

윤휘종 기자
2019-11-12   /  07:48:35
휠라코리아 주가가 오를 힘을 갖춘 것으로 분석됐다.

3분기에 미국시장을 제외한 모든 시장의 실적이 크게 개선됐고 미국시장 수익성 역시 4분기부터 회복될 것으로 에상됐다.
 
"휠라코리아 주가 상승 가능", 미국시장 수익성도 4분기부터 회복

▲ 윤근창 휠라코리아 대표이사 사장.


유정현 대신증권 연구원은 12일 휠라코리아 목표주가를 9만6천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휠라코리아 주가는 11일 5만9500원으로 거래를 끝냈다.

유 연구원은 “3분기 휠라코리아는 내수 소비경기가 부진한 상황에서도 높은 매출 증가를 이룬데다가 판관비는 소폭 늘어나는 데 그치며 국내에서 많은 영업이익을 낼 수 있었다”며 “중국 조인트벤처에서 받는 디자인수수료 역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3% 늘었다”고 분석했다.

휠라코리아는 3분기 국내에서 매출 1498억 원, 영업이익 265억 원을 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매출은 12%, 영업이익은 77% 증가했다.

유 연구원은 “필라코리아의 3분기 로열티 매출 역시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유럽지역의 로열티가 59% 증가하는 등 주요 지역에서 고르게 늘어나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2% 증가했다”며 “다만 미국시장에서는 3분기에 코스트코에 판매하는 매출비중이 일시적으로 상승하면서 매출총이익률(GPM)이 하락했다”고 파악했다.

휠라코리아는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8670억 원, 영업이익 1249억 원을 냈다. 2018년 3분기보다 매출은 19%, 영업이익은 69% 늘었다.

3분기에 둔화됐던 미국시장의 수익성 향상은 4분기부터 회복될 것으로 전망됐다.

유 연구원은 “2분기부터 미국 소매업체들의 신발 재고가 늘면서 휠라코리아의 매출 성장률 우려가 커졌지만 현지 매출은 우려에 비해 매우 양호한 것으로 파악된다”며 “4분기부터 채널 믹스가 정상화되면 휠라코리아 미국 법인의 영업이익률은 다시 9%대로 회복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이 기사는 꼭!

  1. GS리테일 주식 매수의견 유지, "신규 편의점 늘어 매출방어 가능"
  2. 대한항공 주식 매수의견 유지, "화물수송 호조 하반기도 지속 가능"
  3. 키움증권 목표주가 높아져, “증시 거래대금 증가의 수혜 가장 커”
  4. 현대차 목표주가 높아져, "수소차와 전기차 경쟁력 확보 부각"
  5. 오이솔루션 목표주가 높아져, “해외 5G통신 인프라투자 수혜 예상”
  6. SK이노베이션 주식 매수의견으로 상향, “배터리사업 가치 저평가”
  7. 세아베스틸 목표주가 상향, "철강 가격 올라 4분기부터 실적개선"
  8. NHN 주식 매수의견 유지, “새 모바일게임 출시로 실적개선 예상”
  9. 금호석유화학 주식 매수의견 유지, “모든 사업부 3분기 실적 좋아져"
  10. SK텔레콤 주식 매수의견 유지, “통신과 비통신 모두 실적 증가세”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