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PS와 LS산전, 해외 송변전사업 진출 위해 협력

김수연 기자
2019-11-11 18:09:25
0
한전KPS와 LS산전, 해외 송변전사업 진출 위해 협력

▲ 봉석근 한전KPS 발전전력사업본부장(왼쪽 여섯 번째)과 LS산전 오재석 전력사업본부장(오른쪽 다섯 번째)이 7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해외 송변전 사업협력 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전KPS>

한전KPS와 LS산전이 해외 송변전사업 진출을 위해 협력한다.

발전설비 정비회사인 한전KPS와 배전분야 전력기자재 제작회사인 LS산전은 7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해외 송변전사업협력 협약’을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한전KPS와 LS산전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외 송변전 건설, 해외 송전망 유지·보수, 해외 발전 운영·유지 및 개조 등 해외사업 개발과 참여에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봉석근 한전KPS 발전전력사업본부장은 “한전KPS는 발전설비 정비분야에서 탁월한 기술력을 선보이고 있고 LS산전은 우수한 전력기자재를 생산하고 있어 함께 해외 송변전 사업에 진출하는 일은 매우 뜻깊다”며 “두 회사가 보유한 기술력과 경험 등 장점을 모아 사업기회를 확대하는 데 시너지가 발휘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전KPS는 발전 및 전력설비 정비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기술 공기업으로 고품질의 송전선로 건설 실적과 역량을 확보하고 있다.

LS산전은 베트남, 미국, 중국 등 해외 주요시장에 네트워크를 보유했고 배전분야에서 우수한 성능의 전력기자재를 생산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수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신동빈, '싱크탱크' 롯데미래전략연구소에서 롯데의 미래 찾는다
  2. 아시아나항공 목표주가 낮아져, "HDC현대산업개발의 인수 불투명"
  3. 우리금융지주 라임펀드 보상에 실적부담 커져, 손태승 인수합병 절실
  4. [오늘Who] 김택진 일본 두드려, 엔씨소프트 리니지 인지도 계속 쌓아
  5.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신약개발능력으로 기술수출 가능성 높아
  6. [오늘Who] 신동빈 롯데 현장경영 확대, 하반기 사장단 몰아붙이나
  7. 한화건설, 대전역세권 개발사업 수주해 철도시설 개발 강자 되고 싶다
  8. KB국민은행 SK 주식 팔아 3천억 차익, '손실' 포스코 주식은 언제 팔까
  9. 해외언론 “한국조선해양, LNG추진 초대형 원유운반선 6척 수주 앞둬”
  10. 김성현, 윤종규 의지 실어 KB증권 사회책임투자채권 발행 위상 공고히
TOP

인기기사

  1. 1 [Who Is ?] 문재인 대통령
  2. 2 바이오주 하락 우세, 메지온 코오롱생명과학 급등 필룩스 휴젤 급락
  3. 3 [Who Is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4. 4 [Who Is ?]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
  5. 5 김선영, 헬릭스미스 임상 성공 위해 전문가 대거 수혈해 전열정비 끝내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