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부인 정경심 구속기소, 검찰 모두 14개 혐의 적용

김남형 기자
2019-11-11 16:20:49
0
검찰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학교 교수를 추가로 기소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 반부패수사2부(고형곤 부장검사)는 정 교수의 구속기간 만료일인 11일 정 교수를 업무방해 및 자본시장법 위반 등 14개 혐의로 구속기소했다.
 
조국 부인 정경심 구속기소, 검찰 모두 14개 혐의 적용

▲ 정경심 동양대학교 교수가 10월23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뒤 호송차로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검찰이 10월21일 정 교수의 구속영장을 청구하며 적용한 11개 혐의에 사기, 금융실명법 위반, 증거인멸교사 등 3개 혐의가 더해졌다.

정 교수는 9월6일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는 사문서위조(동양대 표창장 위조) 혐의까지 모두 15개 혐의를 받는다. 

입시비리와 관련해 위계공무집행방해, 업무방해, 허위작성공문서행사, 위조사문서행사, 사기, 보조금관리에관한법률(보조금법) 위반 등 혐의를 받는다.

사모펀드와 관련해서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자본시장법) 위반, 업무상 횡령, 범죄수익 은닉 및 규제 등 처벌에 관한 법률(범죄수익은닉규제법) 위반, 금융실명거래 및 비밀보장에 관한 법률(금융실명법) 위반 등 혐의가 있다.

증거조작 관련 의혹에는 증거인멸교사, 증거위조교사, 증거은닉교사 등 혐의가 적용됐다.

검찰은 공소장에 딸 조모씨를 입시비리 관련 혐의의 공범으로 적시했다. 조 전 장관도 공소장에 이름을 적었으나 구체적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검찰은 정 교수가 상장사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1억6400여만 원의 불법 수익을 올렸다고 보고 법원에 추징보전을 함께 청구했다. 

정 교수의 추가 혐의 재판은 이미 진행되고 있는 동양대 표창장 위조사건에 병합돼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29부(부장판사 강성수)는 15일 오전 11시 두 번째 공판 준비기일을 연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안철수 “이재용 기소해야, 국민은 경제권력에 굴하지 않는 검찰 원해"
  2. 추미애, 검언유착 수사 관련 전문수사자문단 심의절차 중단 지휘
  3. 박주민 “이재용 불기소 권고는 수긍 어려워, 검찰 신중히 판단해야”
  4. 윤석열 보수진영 대선후보 경쟁력 있나, 여론검증 버틸지 미지수
  5. 경제개혁연대 "검찰, 수사심의위 권고에도 이재용 기소해야"
  6. 이낙연 "검찰이 개혁 거부할 수록 국민의 요구는 더 높아진다"
  7. '인보사 사태' 코오롱 전 회장 이웅열 영장실질심사 30일로 연기
  8. 팝펀딩 펀드 투자자들, 한국투자증권과 자산운용사를 검찰에 고소
  9. 추미애, 아들사건 수사 들어간 검찰의 반격에도 개혁 고삐 더 죈다
  10. 대검찰청, 추미애 지휘에 3일 예정된 전문수사자문단 회의 취소
TOP

인기기사

  1. 1 [Who Is ?]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
  2. 2 두산솔루스는 ‘진대제펀드’ 거쳐 한화그룹으로 넘어갈 운명인가
  3. 3 [오늘Who] 김현수, 파미셀 두 번째 줄기세포치료제 상용화에 다가서
  4. 4 위더스제약 3일 코스닥 상장, SK바이오팜 바통 이어받을지 시선몰려
  5. 5 SK바이오팜, '바이오 대장주'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뛰어넘을까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