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인공지능 기반 빌딩 에너지 관리 시범서비스 시작

김지효 기자
2019-11-10 12:25:59
0
KT가 에너지효율 혁신을 위해 인공지능(AI) 기반의 빌딩 에너지 관리운영을 시작한다.

KT는 10일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중대형빌딩의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 제어하는 ‘기가에너지 매니저 빌딩’ 시범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KT, 인공지능 기반 빌딩 에너지 관리 시범서비스 시작

▲ KT 직원들이 서초구 우면동 KT 융합기술원에서 '기가에너지 매니저 빌딩' 시범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기가에너지 매니저 빌딩은 빌딩자동화시스템(BAS)에 KT가 자체개발한 인공지능 엔진 ‘로보 오퍼레이터’와 지능형 컨트롤러 ‘이박스’를 접목한 서비스다. 

로보 오퍼레이터는 빌딩의 에너지 현황정보를 수집하고 ‘딥러닝’을 통해 최적의 에너지설비 제어 알고리즘을 도출한다. 이박스는 로보 오퍼레이터의 신호를 받아 다수의 설비를 통합 제어한다.

기가에너지 매니저 빌딩서비스를 통해 빌딩의 에너지 소비경향을 분석해 최적화된 일정으로 냉·난방기, 공조설비 등의 운영을 자동제어할 수 있다.

서비스 이용을 위해 별도의 중장비 등 설비가 필요하지 않고 이박스 단말과 전기, 가스 계측기 설치만으로 다양한 형태의 건물에 적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관리자가 출근해 건물 전체의 냉·난방기 등 전력을 켜고 임의로 온도를 맞추는 등의 작업이 필요하지 않다. 외부온도 등 환경 변화에 따라서 자동으로 설비를 제어하기 때문에 상시 모니터링도 불필요하다.

KT는 기가에너지 매니저 빌딩서비스를 2018년 8월부터 올해 9월까지 서울과 수도권에 있는 KT 3개 사옥에 시범설치에 안전성 검증을 마쳤다. 전기, 가스 등 에너지 사용량과 비용을 평균 10% 가량 절감한 것도 확인했다.

KT는 빌딩자동화시스템 전문기업들과 협력해 기가에너지 매니저 빌딩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김영명 KT 에너지플랫폼사업단장 전무는 “인공지능 기반의 차별화된 에너지 관리서비스로 고객만족을 이끌 뿐만 아니라 국가 차원의 에너지효율 혁신선도와 함께 에너지 신산업 창출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KT, 울릉도에 10기가 인터넷 열어 초등학교에 첨단 과학교육 제공
  2. KT, 차이나모바일과 중국에서 5G통신 로밍서비스 12월 중 시작
  3. 이통3사, 스마트팩토리 몸풀기 마치고 내년 사업 본격화 별러
  4. KT, 교량 위험도 예측하는 인공지능 시설관리 기술 선보여
  5. KT, 5G통신 업링크 커버리지 넓히고 속도 높이는 기술 개발
  6. 경찰, KT 경영고문 부정위촉 의혹 황창규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겨
  7. KT, 5G통신으로 케이팝 신인아이돌 데뷔무대를 국내와 홍콩에 생중계
  8. 김해신공항 검증 총선 뒤 결론 가능성, 오거돈 동남권 관문공항은 먼 길
  9. 이통3사 부가서비스 관심 없다면 알뜰폰으로 통신비 절반 절약 가능
  10. 전주시장 김승수, 국회 공전 길어져 특례시 지정도 멀어져 답답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김해신공항 검증 총선 뒤 결론 가능성, 오거돈 동남권 관문공항은 먼 길
  4. 4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5. 5 바른미래당 쪼개져, 손학규 제3지대론으로 총선까지 ‘가시밭길’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