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개발제한구역 12만6천m² 해제해 지구단위계획구역에 편입

김남형 기자
2019-11-08 14:00:16
0
대전시, 개발제한구역 12만6천m² 해제해 지구단위계획구역에 편입

▲ 대전광역시 개발제한구역 해제 지역. <대전광역시>

대전광역시가 도로 등으로 단절된 개발제한구역을 해제한다.

대전시는 8일 개발제한구역 12만5천988m²를 해제한다고 밝혔다.

자연취락지구나 일반주거지역 등과 경계를 이루는 지역 가운데 도로 등으로 개발제한구역이 단절된 14곳으로 지역별로는 서구 가수원동 1곳과 유성구 장동 1곳, 장대동 5곳, 복용동 2곳, 송강동 1곳, 하기동 1곳, 탑립동 2곳, 용산동 1곳 등이다. 

이 지역들은 무분별한 난개발을 막고 토지의 효율적 이용을 위해 개발제한구역에서 해제된 뒤 지구단위계획구역으로 편입된다. 

대전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도로나 철도 개통, 하천 개발로 단절되는 개발제한구역은 지속해서 해제해 도시를 효율적으로 개발하고 시민 재산권 행사도 보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둔촌주공 재건축 내부 분란으로 시공사 교체까지 갈까 건설회사 주시
  2. [채널Who] 하현회 '5G 새 사업 신천지', LG유플러스 주가 방향 잡다
  3. [오늘Who] 민주당 지지 흔들려, 김태년 부동산 투기수익 환수법 강공
  4. 최정우, 포스코 새 성장동력 2차전지소재 물량과 품질 모두 속도전
  5. SK 목표주가 높아져, "SK바이오팜에 이어 자회사 기업공개 추가 기대"
  6. KDB산업은행이 원주로 간다고? 국책은행 지방이전 불거져 '당혹'
  7. 조원태, 대한항공 사업부 매각에서 지지기반 노조와 관계 시험대 올라
  8. [오늘Who] 전승호, 대웅제약의 '앨러간 도전' 야심찬 꿈 물거품 위기
  9. 균주전쟁 5년 승기잡은 메디톡스, 미국과 중국 진출에 청신호 켜져
  10. 대한항공, 기내식과 기내면세점을 한앤컴퍼니에 매각하기로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마스크형 공기청정기 특허 공개, 접히는 형태로 휴대 편리
  2. 2 [오늘Who] 메디톡스 균주소송 휴젤도 겨냥, 손지훈 해외진출에 부담
  3. 3 문재인 지지율 47%로 낮아져, 부동산정책 부정평가 늘어
  4. 4 씨젠, 코로나19 장기화로 진단키트 매출 내년까지 증가 가능
  5. 5 HMM 초대형컨테이너선 잇단 만선, 운임도 좋아 흑자전환 기대 품어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