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목표주가 낮아져, "수익성 회복 당분간 어려워"

최석철 기자
2019-11-08 08:02:07
0
롯데하이마트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수익성이 낮은 수준에서 당분간 회복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고 내년부터 강도 높은 점포 구조조정이 진행될 것으로 전망됐다.
 
롯데하이마트 목표주가 낮아져, "수익성 회복 당분간 어려워"

▲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이사 사장.


유정현 대신증권 연구원은 8일 롯데하이마트 목표주가를 5만6천 원에서 4만4천 원으로 낮췄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로 유지됐다.

전날 롯데하이마트 주가는 3만2950에 거래를 마쳤다.

유 연구원은 “3분기에 롯데하이마트의 온라인 매출은 30% 늘었지만 온라인채널의 매출총이익률이 10% 중반대로 오프라인채널(20%대 중후반)보다 낮아 전반적으로 수익성이 떨어졌다”며 “수익성이 낮은 온라인채널의 매출비중 증가와 TV 등 대형가전 수요가 구조적으로 감소하는 상황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당분간 매출총이익률이 개선되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바라봤다.

롯데하이마트는 3분기에 매출 9836억 원, 영업이익 334억 원을 냈다. 1년 전보다 매출은 12%, 영업이익은 48% 줄었다.

롯데하이마트는 2020년에 강도 높은 점포 구조조정을 해 창사 이후 처음으로 점포 수가 줄어들 것으로 전망됐다. 새로 출점하는 점포 수보다 폐점하는 점포 수가 더 많아지는 것이다.

유 연구원은 “경기 부진과 대형가전 소비가 줄어드는 흐름을 감안하면 2020년에도 큰 폭의 이익 개선을 기대하긴 어렵다”며 “다만 올해 여름이 덥지 않아 에어컨 등 주력품목의 판매가 부진했고 주52시간제 도입에 따른 인건비 등 비용이 컸다는 점을 감안하면 내년 영업이익은 올해보단 늘어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롯데하이마트는 올해 매출 4조670억 원, 영업이익 115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해보다 매출은 1.1%, 영업이익은 38.2% 줄어드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KB금융지주 목표주가 상향, "적극적 주주환원정책은 주가에 긍정적"
  2. CJ제일제당, CJENM에 CJ인재원 부지 절반을 530억에 매각
  3. 삐에로쑈핑에 칼 빼든 강희석, 이마트 구조조정 사업전반으로 확대
  4. LG전자 목표주가 상향, "가전 해외판매 늘고 스마트폰 적자 축소"
  5. '조양호 최측근' 서용원 퇴진, 조원태 대한항공 새 술은 새 부대에
  6. "SK이노베이션 주가 오를 힘 다져", 정제마진 개선돼 배터리 부진 만회
  7. 아시아나항공 주식 투자의견은 중립, "유상증자 되면 주식가치 희석"
  8. 김범수 이해진, 카카오 네이버의 IT업계 뛰어넘을 동맹군 확보 경쟁
  9. 현대건설 대림산업 GS건설, 한남3구역 재입찰에 눈치싸움 ‘치열’
  10. 대구시장 권영진, 대구경북 신공항 속도전 기대하지만 어려움 여전
TOP

인기기사

  1. 1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2. 2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3. 3 소형SUV 강자 기아차 셀토스, 내년은 현대차 새 투싼과 한판 붙어야
  4. 4 현대차 노조, 울산공장 와이파이 접속제한에 반발해 특근 거부 하기로
  5. 5 [Who Is ?] 이석주 제주항공 대표이사 사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