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목표주가 낮아져, "수익성 회복 당분간 어려워"

최석철 기자
2019-11-08 08:02:07
0
롯데하이마트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수익성이 낮은 수준에서 당분간 회복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고 내년부터 강도 높은 점포 구조조정이 진행될 것으로 전망됐다.
 
롯데하이마트 목표주가 낮아져, "수익성 회복 당분간 어려워"

▲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이사 사장.


유정현 대신증권 연구원은 8일 롯데하이마트 목표주가를 5만6천 원에서 4만4천 원으로 낮췄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로 유지됐다.

전날 롯데하이마트 주가는 3만2950에 거래를 마쳤다.

유 연구원은 “3분기에 롯데하이마트의 온라인 매출은 30% 늘었지만 온라인채널의 매출총이익률이 10% 중반대로 오프라인채널(20%대 중후반)보다 낮아 전반적으로 수익성이 떨어졌다”며 “수익성이 낮은 온라인채널의 매출비중 증가와 TV 등 대형가전 수요가 구조적으로 감소하는 상황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당분간 매출총이익률이 개선되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바라봤다.

롯데하이마트는 3분기에 매출 9836억 원, 영업이익 334억 원을 냈다. 1년 전보다 매출은 12%, 영업이익은 48% 줄었다.

롯데하이마트는 2020년에 강도 높은 점포 구조조정을 해 창사 이후 처음으로 점포 수가 줄어들 것으로 전망됐다. 새로 출점하는 점포 수보다 폐점하는 점포 수가 더 많아지는 것이다.

유 연구원은 “경기 부진과 대형가전 소비가 줄어드는 흐름을 감안하면 2020년에도 큰 폭의 이익 개선을 기대하긴 어렵다”며 “다만 올해 여름이 덥지 않아 에어컨 등 주력품목의 판매가 부진했고 주52시간제 도입에 따른 인건비 등 비용이 컸다는 점을 감안하면 내년 영업이익은 올해보단 늘어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롯데하이마트는 올해 매출 4조670억 원, 영업이익 115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해보다 매출은 1.1%, 영업이익은 38.2% 줄어드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롯데그룹주 대체로 내려, 롯데지주 롯데쇼핑 롯데푸드 3%대 하락
  2. LG전자 목표주가 높아져, "가전과 TV는 코로나19 위기에도 선방"
  3. 롯데하이마트, 모바일앱에서 비디오커머스 전용관 '하트ON TV' 운영
  4. 롯데그룹주 약세, 롯데지주 롯데칠성음료 롯데쇼핑 1%대 하락
  5. LG이노텍 목표주가 상향, "애플에 부품공급 늘어 성장주기 진입"
  6. 롯데그룹주 대체로 제자리, 롯데제과 2%대 오르고 롯데지주 약보합
  7. 롯데주 대체로 떨어져, 롯데칠성음료 롯데쇼핑 1%대 하락
  8. 롯데그룹주 상승 우세, 롯데푸드 롯데쇼핑 오르고 롯데칠성음료 빠져
  9. 삼성증권, 카카오게임즈 이어 카카오뱅크 상장주관사도 바라본다
  10. SK텔레콤 음악 플랫폼 플로 후발 약점 극복, 이기영 개인 맞춤형 강화
TOP

인기기사

  1. 1 안병옥, 이뮨메드 국내 최초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명예 위해 고삐 죄
  2. 2 진원생명과학, 미국 제약사와 소송으로 코로나19 백신 개발 부담 안아
  3. 3 허은철 GS녹십자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 속도, 채혈 확보 기대품어
  4. 4 삼성증권, 카카오게임즈 이어 카카오뱅크 상장주관사도 바라본다
  5. 5 토지주택공사 해외건설협회와 업무협약, 변창흠 "해외사업 발굴 선도"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