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철원 파주 멧돼지 폐사체에서 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돼 모두 22건

김남형 기자
2019-11-07   /  11:20:19
철원 파주 멧돼지 폐사체에서 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돼 모두 22건

▲ 야생 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검출 현황. <국립환경과학원>

강원도 철원과 경기도 파주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 2개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7일 철원 원남면과 파주 진동면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 각각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철원 원남면 멧돼지 폐사체는 6일 오전 8시30분경 군부대가 멧돼지 사체 수색을 하다가 발견했다. 파주 진동면 폐사체는 같은 날 오전 9시경 농민이 발견했다.

신고를 받은 철원군과 파주시는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 행동 지침에 따라 사체를 매몰 처리하고 시료를 국립환경과학원에 넘겼다.

발견지점은 모두 민간인출입통제선 북쪽이다. 원남면은 15번째 양성으로 확진된 지점과 20m 떨어진 곳으로 기존 1,2차 울타리 안이었다. 진동면도 기존 2차 울타리 안에 포함된 지점이다.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검출된 것은 전국적으로 22건이다. 연천 8건, 철원 8건, 파주 6건이다.

정원화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군부대와 협력해 폐사체가 발견된 지역에서 수색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이 기사는 꼭!

  1. 파주시 현대건설, 지하철 3호선 파주 연장사업 추진 위해 손잡아
  2. 동서발전 파주 연료전지발전소 준공, 박일준 “신재생 상생모델”
  3. 조성욱의 공정위 구글 조준, 국회 힘 실어도 제재 실효성 논란은 여전
  4. [오늘Who] 이정희, 유한양행 폐암 치료제로 '글로벌 블록버스터' 기대
  5. 카카오뱅크 주택담보대출 내놓나, 윤호영 상장 전 가치 올리기 필요
  6. 최태원 세 자녀 바이오 반도체 에너지에서 경영수업, SK 갈 길 보인다
  7. [채널Who] DB손해보험 주가는 야속해, 김정남 디지털과 글로벌 다져
  8. [오늘Who] 'SK하이닉스 힘은 가격', 이석희 반도체 원가절감 매달려
  9. 이재용 힘준 삼성전자 인공지능반도체, ARM 품은 엔비디아는 위협적
  10. 기아차, 전기차 판매확대 전동화전략 앞세워 기업가치 상승 가능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