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오후부터 쌀쌀해져, 8일 아침 일부 영하에 동해안 오후에 비

은주성 기자
2019-11-07 08:31:00
0
7일 오후부터 추워지며 8일 아침에는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찬바람의 영향으로 체감온도가 떨어지고 동해안에는 오후부터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7일 오후부터 쌀쌀해져, 8일 아침 일부 영하에 동해안 오후에 비

▲ 7일 기상청은 찬바람의 영향으로 체감온도가 떨어지고 동해안에는 오후부터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8일 아침에는 일부 내륙지역에서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연합뉴스>


기상청은 7일 “일교차가 큰 날씨가 지속되고 오후부터 강풍까지 불어 쌀쌀할 것”이라며 “강원 영동과 동해안지역은 동풍의 영향으로 오후부터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이라고 예보했다.

오후부터 북서쪽에서 불어오는 찬바람의 영향으로 기온이 떨어져 내륙지역에는 8일 아침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8일에는 중국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맑겠으나 동해안 지역은 대체로 흐리겠다.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 지역은 오후부터 5~20mm 정도의 비가 내리고 8일 새벽에 대부분 그치겠다. 기온이 낮은 일부 산지지역에는 눈과 비가 함께 내릴 수 있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부분 ‘보통’ 수준이지만 중부지방은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기압골의 영향으로 10~11일 사이에는 전국적으로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됐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국개발연구원 "실물경기 부진 지속, 부진 심화 가능성은 낮아"
  2. KT, 케냐에서 '글로벌 감염병 확산 방지 플랫폼' 서비스 시작
  3. 가상화폐 대부분 내림세, 비트코인은 870만 원대 공방
  4. 트럼프 "김정은이 미국 대선에 개입하고 싶어하지 않는다고 생각"
  5. 황교안 '당 사유화' 논란 직면, 한국당 원내대표 선거에서 부메랑되나
  6. 이승건, 토스 특유의 '사일로' 조직으로 핀테크 변화에 민첩대응
  7. 고동진 중국 스마트폰과 경쟁, 열쇠는 삼성전자 위탁생산 품질
  8. [오늘Who] 이정희, 유한양행 '연매출 6조' 폐암치료제 임상 매달려
  9. [Who Is ?] 김대일 펄어비스 이사회 의장
  10. SK텔레콤, 이동통신과 신사업 두 축으로 조직개편하고 임원인사
TOP

인기기사

  1. 1 정용진 "안 팔리면 제가 먹죠", 백종원 부탁에 '못난이 감자' 30톤 구매
  2. 2 문재인 지지율 50%에 육박, 다음 정치지도자 호감도 1위는 이낙연
  3. 3 이마트 '가격 중간은 없다', 정용진 '유통실험' 내년에도 계속 간다
  4. 4 [장인석 착한부동산] 서울에서 가장 비싼 땅 될 용산 샅샅이 훑어보기
  5. 5 김범년 김동수, 한전KPS와 대한전기협회 함께 중소기업 품질지원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